본문 바로가기 검색 바로가기 메뉴 바로가기
배너
배너

[실시간뉴스]

최종업데이트YYYY-mm-dd hh:mm:ss
검색

안희정 지지층 '文이냐 安이냐' 고민…팬카페 와글와글

초당파 "安에 끌린다"…민주당파 "文에 한표"

(서울=연합뉴스) 김동호 기자 = 더불어민주당 문재인 후보와 국민의당 안철수 후보의 '양강구도'로 대선 판도가 재편된 상황에서 민주당 경선에서 탈락한 안희정 충남지사 지지자들이 때아닌 설왕설래를 벌이고 있다.

민주당 경선종료 이후 안철수 후보 지지로 돌아선 '초당적 지지파'의 이탈이 이어지는 가운데 문 후보를 지지해야 한다는 '민주당 지지파'가 목소리를 내기 시작하며 논쟁이 벌어지고 있다.

안희정 충남지사[연합뉴스 자료사진]
안희정 충남지사[연합뉴스 자료사진]

13일 안 지사 지지자들이 모인 '다른 사람 말고 꼭 안희정' 페이스북 페이지에 따르면 최근 민주당파와 초당파 간의 이견을 드러내는 글이 다수 올라왔다.

이 팬카페에는 안 지사의 중도진보 성향과 비슷한 국민의당 안철수 후보를 지지해야 한다는 글이 다수다.

한 네티즌은 "안희정 지지자는 대체로 중도진보다. 그러니 같은 중도인 안철수에 끌리는 건 당연하다. 문재인 지지자들이 극단적으로 보일수록 중도표는 더 안철수에 기울기 마련"이라고 지적했다.

그러나 최근에는 안 지사의 대선공약을 승계하겠다며 당내 결속 다지기에 나선 문 후보를 지지하자는 글도 눈에 띄기 시작했다.

다른 네티즌은 "문재인 전 대표가 대통령 되는데 한 표 주려고 한다"고 썼다.

그는 "무엇이 어떻게 안 후보보다 더 좋고 앞서나가는지 보여줘야 한다"면서도 "소통을 강조하는 문재인 대통령을 보고 싶다. 화이팅이다"라며 기대감을 드러냈다.

양측의 주장이 평행선을 달리자 일부 지지자는 해당 그룹을 탈퇴했고, 또 다른 안 지사 지지자는 "A후보냐 B후보냐 고르는 문제가 이토록 어려울 줄이야"라고 말하기도 했다.

아직 경선 패배의 상처가 치유되지 않은 가운데, 앞으로 누구를 선택할지 결론짓지 못한 안 지사 지지자들 사이의 고민이 보이는 대목이다.

문재인과 안철수
문재인과 안철수(서울=연합뉴스) 신준희 기자 = 더불어민주당 문재인, 국민의당 안철수 대선후보가 12일 오후 서울 여의도 국회에서 열린 헌법개정특별위원회 전체회의를 마치고 회의장을 나서고 있다. 2017.4.12
hama@yna.co.kr

윤희웅 오피니언라이브 여론분석센터장은 연합뉴스와의 통화에서 "안 후보의 경우 안 지사와 이 시장 지지층으로부터 받는 지지를 본인 것으로 견고화해내는 것이 과제"라면서 "보수 후보들이 최근 안보불안 소재를 통해 안 후보에 몰려 있는 보수층 지지를 얼마나 흡수할지도 영향을 줄 것"이라고 밝혔다.

윤 센터장은 "문 후보의 경우 안 후보가 보수층 지지를 많이 받는 것에 대한 반작용을 통해 기존의 범야권층 및 호남민심, '심판기류'를 지닌 중도층과 안 후보와의 고리를 약화시키고 이를 흡수할 가능성이 전혀 없지는 않다"고 내다봤다.

dk@yna.co.kr

<저작권자(c) 연합뉴스, 무단 전재-재배포 금지> 2017/04/13 09:20 송고

광고
댓글쓰기
배너
광고
AD(광고)
광고
많이 본 뉴스
많이 본 뉴스
종합
정치
산업/경제
사회
전국
스포츠
연예ㆍ문화
세계
더보기
AD(광고)
광고