본문 바로가기 검색 바로가기 메뉴 바로가기
배너
배너

[실시간뉴스]

최종업데이트YYYY-mm-dd hh:mm:ss
검색

"방한금지령 이기자"…서울↔경기 관광셔틀버스 운행

(수원=연합뉴스) 김광호 기자 = 경기도가 오는 22일부터 인사동 등 서울 주요 지점과 도내 주요 관광지를 오가는 셔틀버스를 시범 운행한다.

사드 배치 보복 차원에서 이뤄진 중국의 방한금지령으로 타격을 받는 도내 관광산업 활성화를 위한 조치이다.

셔틀버스가 운행될 이천세라피아 전경[경기도청 제공=연합뉴스]
셔틀버스가 운행될 이천세라피아 전경[경기도청 제공=연합뉴스]

13일 도와 경기관광공사에 따르면 서울 인사동·홍대 입구와 2017년 세계도자비엔날레가 열리는 이천·여주·광주 행사장 등을 오가는 셔틀버스가 오는 22일 첫 운행한다.

셔틀버스 시범 운행은 차량의 경우 버스운송업체인 길벗스페이스가, 내·외국인 이용객 모집은 하나투어 ITC가 맡는다.

운행 코스는 서울 인사동→홍대 입구→광주·이천·여주 비엔날레 행사장→광주 곤지암 화담숲→여주 세종대왕릉이며, 이용 요금은 탑승 횟수에 상관없이 1인당 1일 4천900원이다.

1일 2회 운행하는 셔틀버스는 오전 9시와 11시 두 차례 인사동에서 출발하고, 여주 도자세상에서는 오후 2시와 4시 서울 방향으로 출발한다.

셔틀버스 이용객에게는 도자비엔날레 통합권 가격을 9천원에서 5천원으로 4천원 할인해 준다.

중국의 방한금지령 이후 도내 관광업계는 위기 극복을 위해 서울과 도내 관광지 간 셔틀버스 운행을 도에 요구해 왔다.

도와 경기관광공사는 세계도자비엔날레 행사 기간(4월 22일∼5월 28일) 셔틀버스를 시범 운행한 뒤 7월부터 본격적인 운행에 들어갈 계획이다.

빅데이터 분석을 통해 내·외국인 관광객의 관광 패턴을 파악한 뒤 시군과 협의, 운행 노선을 개발할 계획이다.(셔틀버스 이용 예약·문의:☎02-365-1500. 하나투어 예약센터)

kwang@yna.co.kr

<저작권자(c) 연합뉴스, 무단 전재-재배포 금지> 2017/04/13 08:54 송고

광고
댓글쓰기
배너
광고
AD(광고)
광고
많이 본 뉴스
많이 본 뉴스
종합
정치
산업/경제
사회
전국
스포츠
연예ㆍ문화
세계
더보기
AD(광고)
광고