본문 바로가기 검색 바로가기 메뉴 바로가기
배너
배너

[실시간뉴스]

최종업데이트YYYY-mm-dd hh:mm:ss
검색

류승룡·심은경 주연 '염력' 17일 크랭크인

배우 류승룡
배우 류승룡[뉴 제공]

(서울=연합뉴스) 김희선 기자 = '부산행'을 연출한 연상호 감독의 차기작 '염력'이 캐스팅을 완료하고 오는 17일 첫 촬영에 들어간다고 배급사 '뉴'가 13일 밝혔다.

'염력'은 자신도 모르게 초인적인 능력을 얻은 평범한 남자가 자신의 딸과 그 주변 사람들을 위해 이 능력을 발휘하며 펼쳐지는 이야기를 그린 영화다.

류승룡이 염력을 지닌 아버지 신석헌 역을, 심은경이 강한 생활력과 의지를 지닌 딸 신루미 역을 맡았다.

루미를 도와주는 변호사 김정현 역에는 박정민이, 석헌과 루미를 위협하는 민사장 역에는 김민재가 캐스팅됐다.

이 밖에 정유미가 재력과 권력의 편에 서서 석헌과 루미를 위험에 몰아넣는 홍상무 역을 맡아 '부산행'에 이어 연 감독과 두 번째 호흡을 맞춘다.

배우 심은경
배우 심은경[뉴 제공]

hisunny@yna.co.kr

<저작권자(c) 연합뉴스, 무단 전재-재배포 금지> 2017/04/13 08:50 송고

광고
댓글쓰기
배너
광고
AD(광고)
광고
많이 본 뉴스
많이 본 뉴스
종합
정치
산업/경제
사회
전국
스포츠
연예ㆍ문화
세계
더보기
AD(광고)
광고