본문 바로가기 검색 바로가기 메뉴 바로가기
배너
배너

[실시간뉴스]

최종업데이트YYYY-mm-dd hh:mm:ss
검색

지방분권·영호남 상생 발전 대선공약 채택 건의

(부산=연합뉴스) 김상현 기자 = 서병수 부산시장 등 영·호남 시도지사들이 지방분권과 영·호남 상생발전을 대선공약으로 채택해 줄 것을 공동 건의한다.

영호남 시도지사 협력회의 [연합뉴스 자료사진]
영호남 시도지사 협력회의 [연합뉴스 자료사진]

부산시는 제19대 대통령선거 후보들에게 '지방분권 및 영호남 상생발전을 위한 대선공약 공동건의문'을 전달할 예정이라고 13일 밝혔다.

이 건의문은 부산, 대구, 광주, 울산, 전북, 전남, 경북, 경남 등 8개 영·호남 시도지사가 뜻을 모아 채택했다.

지방분권형 개헌 추진, 재정자립을 위한 조세제도 개편, 남부권 철도망 확충 및 광역도로망 구축, 혁신도시 이전기업 법인세 지방세화, 장기 미집행 도시계획시설의 대책 마련, 도시철도 무임승차 손실분 국가지원 등을 내용으로 한다.

서병수 부산시장은 "국가경쟁력을 높이기 위해서는 대한민국의 낡은 체제를 털어내고 새로운 미래를 열어야 한다"며 "이를 위해 지방자치제의 헌법적 보장으로 실질적인 지방분권을 실현해야 한다"고 말했다.

joseph@yna.co.kr

<저작권자(c) 연합뉴스, 무단 전재-재배포 금지> 2017/04/13 07:50 송고

광고
댓글쓰기
배너
광고
AD(광고)
광고
많이 본 뉴스
많이 본 뉴스
종합
정치
산업/경제
사회
전국
스포츠
연예ㆍ문화
세계
더보기
AD(광고)
광고