연합뉴스 본문 바로가기 메뉴 바로가기

연합뉴스 최신기사
뉴스 검색어 입력 양식

"술 마시는데 말 걸어 화 나" 60대 식당서 소주병 휘둘러

송고시간2017-04-13 06:57

(청주=연합뉴스) 이승민 기자 = 청주 상당경찰서는 식당에서 옆 테이블 손님과 식당 주인에게 소주병을 휘둘러 다치게 한 혐의(특수상해)로 A(63)씨를 붙잡아 조사중이라고 13일 밝혔다.

"술 마시는데 말 걸어 화 나" 60대 식당서 소주병 휘둘러 - 1

경찰에 따르면 A씨는 전날 오후 9시 20분께 상당구의 한 식당에서 술을 마시다가 다른 자리에서 식사를 하던 손님 B(63)씨와 주인 C(68·여)씨를 소주병으로 때려 다치게 한 혐의를 받고 있다.

B씨와 C씨는 각각 다리와 얼굴에 상처를 입고 가까운 병원으로 옮겨져 치료를 받고 있다.

B씨는 A씨와 몸싸움 과정에서 소주병을 깨 A씨에게 휘둘렀다.

경찰 조사에서 A씨는 "술을 마시는데 말을 걸어 화가 났다"고 진술한 것으로 전해졌다.

경찰은 B씨도 특수상해 혐의로 입건하고 사건 경위를 조사하고 있다.

logos@yna.co.kr

댓글쓰기
에디터스 픽Editor's Picks

영상

뉴스
댓글 많은 뉴스