연합뉴스 본문 바로가기 메뉴 바로가기

연합뉴스 최신기사
뉴스 검색어 입력 양식

조선기자재업체 대우조선 사채권자에 지원 요청

송고시간2017-04-12 11:49

(부산=연합뉴스) 박창수 기자 = 대우조선해양 사채권자 집회를 앞두고 조선기자재업체와 대우조선 협력사 대표들이 지원을 요청하고 나섰다.

조선기자재업체와 협력사 대표들은 12일 대우조선 회사채를 보유한 주요 사채권자 본사를 방문해 채무조정안을 받아들여 달라고 요청했다.

한국조선해양기자재공업협동조합(이사장 박윤소), 부산조선해양기자재공업협동조합(이사장 이동형), 대우조선 글로벌탑 협의회(회장 최금식), 대우조선 사내협력사 협의회(회장 김영보) 관계자 등 60여명이 찾은 곳은 국민연금공단, 사립학교교직원연금공단, 우정사업본부, 신협중앙회 등이다.

이들은 "이번 사태는 대우조선해양만의 문제가 아니라 국내 조선산업 전체, 나아가 대한민국 경제 기반과 관련된 것"이라며 지원을 요청했다.

이들은 지난 6일에도 사채권자와 산업통상부, 금융위원회 등에 대우조선해양 채무조정 동의를 요청하는 건의문을 전달했다.

대우조선 위기(CG)
대우조선 위기(CG)

[연합뉴스TV 제공]

pcs@yna.co.kr

댓글쓰기
에디터스 픽Editor's Picks

영상

뉴스
댓글 많은 뉴스

CID : AKR20200807074151004

title : 경찰, 수사권조정 대통령령에 반발…"검찰에 3종 만능열쇠 부여"(종합)