연합뉴스 본문 바로가기 메뉴 바로가기

연합뉴스 최신기사
뉴스 검색어 입력 양식

오승환에게 대체 무슨 일이…2루타 2방에 3경기 연속 실점

송고시간2017-04-12 11:15

오승환 [AP=연합뉴스 자료 사진]
오승환 [AP=연합뉴스 자료 사진]

(서울=연합뉴스) 장현구 기자 = 미국프로야구 세인트루이스 카디널스의 마무리 투수 오승환(35)에게 무슨 일이 생긴 걸까.

오승환이 3경기 연속 실점해 우려를 자아냈다.

오승환은 12일(한국시간) 미국 워싱턴D.C 내셔널스 파크에서 열린 워싱턴 내셔널스와의 방문 경기에서 3-7로 뒤진 8회 등판해 1이닝 동안 안타 2개를 맞고 1점을 줬다.

세인트루이스는 3-8로 패했다.

3일 시카고 컵스와의 경기에서 시즌 처음으로 등판해 3점 홈런을 맞고 세이브 기회를 날린 오승환은 당시 1⅔이닝 동안 3실점 했다.

오승환은 10일 신시내티 레즈와의 경기에서도 1이닝 동안 홈런 1개를 내줘 1실점 했고, 이날 다시 점수를 줬다.

이날도 세이브와는 상관없이 등판해 구위를 점검했지만, 결과는 만족스럽지 않았다.

첫 두 타자를 가볍게 요리한 오승환은 워싱턴의 주포 브라이스 하퍼에게 좌익수 쪽 2루타를 내줬다. 시속 154㎞짜리 광속구를 하퍼가 잘 공략했다.

오승환은 곧바로 대니얼 머피에게 슬라이더를 던졌다가 중견수 쪽 2루타를 허용해 실점했다.

오승환 빠른 볼 구속이 나쁘지 않은 편임을 고려할 때 잇달아 장타를 허용하는 건 상대 팀의 분석에 간파당했을 수 있다는 점을 보여준다.

오승환의 평균자책점은 12.27로 여전히 나쁘다.

cany9900@yna.co.kr

댓글쓰기
에디터스 픽Editor's Picks

영상

뉴스
댓글 많은 뉴스