연합뉴스 본문 바로가기 메뉴 바로가기

연합뉴스 최신기사
뉴스 검색어 입력 양식

하남시장 보선 초반 투표율 저조…신도시 표심 주목

송고시간2017-04-12 10:42


하남시장 보선 초반 투표율 저조…신도시 표심 주목

홍윤식 행자부 장관, 재보궐선거 준비상황 점검
홍윤식 행자부 장관, 재보궐선거 준비상황 점검

(하남=연합뉴스) 이정훈 기자 = 4.12 재보궐선거를 하루 앞둔 11일 오후 홍윤식 행정자치부 장관이 경기도 하남시 미사2동 행정복지센터를 방문, 투표소 설치 등 선거 준비상황을 점검하고 있다. 2017.4.11
uwg806@yna.co.kr

(하남=연합뉴스) 김경태 기자 = 경기도 하남시장 보궐선거 투표가 12일 오전 6시부터 시작됐으나 초반 투표율이 저조한 것으로 나타났다.

이날 오전 10시 현재 투표율은 5.6%로 포천시장 선거(9.5%)보다 낮은 상태로 투표가 진행되고 있다.

과거 선거 같은 시간대 투표율(2002년 국회의원 재보선 8.3%, 작년 총선 11.4%)과 비교해도 저조한 수준이다.

하남시장 선거는 전임 시장이 범인도피교사죄로 형이 확정돼 시장직을 상실함에 따라 치러진 것이어서 청렴과 심판이 선거 쟁점이었다.

아울러 최근 미사강변·위례지구 입주가 본격화하면서 새로 형성된 신도시 주민의 표심에도 관심이 쏠려 있다.

하남시장 보선 후보 4명
하남시장 보선 후보 4명

(하남=연합뉴스) 오는 4월 12일 치러지는 보궐선거를 앞두고 24일 경기 하남시장 후보로 4명이 등록했다. 왼쪽부터 더불어민주당 오수봉, 자유한국당 윤재군, 국민의당 유형욱, 바른정당 윤완채 후보(왼쪽부터 정당 순). 2017.3.24 [각 후보 제공=연합뉴스]
ktkim@yna.co.kr

13개 동 가운데 미사1·2동, 위례동 등 3개 동 선거인 수만 32%를 차지할 정도다.

미사1동에 거주하는 30대 김모(여)씨는 "보궐선거라서 관심이 좀 떨어지지만, 미사에 새로 입주한 주민으로서 관심을 두고 있다"며 "교통, 산업, 시설, 문화시설 등이 좀 빨리 자리 잡았으면 좋겠다"고 새 시장에 대한 기대감을 보였다.

지난해 위례동에 이주한 이후 첫 투표를 했다는 이모(53)씨는 "과거는 당을 보고 뽑았지만, 지금은 사람을 봐야 하는데 저나 주변 분들이나 후보 면면이나 공약을 잘 모르겠다는 얘기를 한다"며 "남은 재임 기간이 1년 남짓이라지만 그래도 우리 동네를 이끌 분인데 관심을 가졌으면 한다"고 말했다.

하남시장 보궐선거는 13개 동 49개 투표소에서 진행되며 총선거인 수는 17만4천801명이다.

더불어민주당 오수봉(58), 자유한국당 윤재군(58), 국민의당 유형욱(56), 바른정당 윤완채(55) 등 후보 4명이 모두 지방의원 출신이다.

ktkim@yna.co.kr

댓글쓰기
에디터스 픽Editor's Picks

영상

뉴스
댓글 많은 뉴스

CID : AKR20200807155000003

title : 한국 겨냥한 수입규제 '역대 최다'… 상반기 28개국서 226건