연합뉴스 본문 바로가기 메뉴 바로가기

연합뉴스 최신기사
뉴스 검색어 입력 양식

'신산업 민관협의회' 1년…4차 산업혁명 콘퍼런스 개최

송고시간2017-04-12 11:00

(서울=연합뉴스) 김연숙 기자 = 산업통상자원부와 대한상공회의소는 12일 서울 중구 플라자호텔에서 '4차 산업혁명 시대:코리아 루트 개척' 콘퍼런스를 개최했다.

'신산업 민관협의회'가 발족 1년을 맞아 주관한 이번 콘퍼런스에서는 4차 산업혁명에 대한 전문가 패널의 토론이 이뤄졌다.

정부, 기업, 관련 단체 등 각계 전문가로 구성된 신산업 민관협의회는 그동안 신산업 현황을 진단하고 대응방안을 마련하는 역할을 해왔다.

신성철 카이스트 총장은 4차 산업혁명을 '과학기술과 산업융합에 따른 전환의 시대'라고 규정하고, "C·P·B (물리계·사이버계·생물계) 시스템 간의 상호작용으로 기술·공간이 융합, 새로운 사회경제 질서를 창출할 것"이라 전망했다.

지영조 현대차 전략기술연구소장은 "변혁의 중심에 자동차 산업이 있다"며 "모빌리티의 대전환기로 인식하고 선제 대응해야 한다"고 말했다.

지 소장은 "민간의 힘만으로 거대 변화를 이끌기는 역부족"이라며 법·제도, 인프라 구축 등 정부의 적극적인 지원을 요청했다.

이성용 베인앤드컴퍼니 대표는 국내 기업 간 협업이 부족하다고 지적하고 협업확대, 산업 생태계·인적자원 개발, 규제 완화, 중견업체 브랜드화 등을 제안했다.

nomad@yna.co.kr

댓글쓰기
에디터스 픽Editor's Picks

영상

뉴스
댓글 많은 뉴스

CID : AKR20200808051000054

title : 소떼가 섬진강 홍수 피해 해발 531m 사성암까지 올라왔다