연합뉴스 본문 바로가기 메뉴 바로가기

연합뉴스 최신기사
뉴스 검색어 입력 양식

슈틸리케 감독, 유럽파 점검 마치고 13일 귀국

송고시간2017-04-12 09:49

기성용·이청용·구자철·지동원과 면담

유럽파 선수들 점검차 출국하는 슈틸리케 축구 대표팀 감독 [연합뉴스 자료사진]
유럽파 선수들 점검차 출국하는 슈틸리케 축구 대표팀 감독 [연합뉴스 자료사진]

(서울=연합뉴스) 이동칠 기자 = 울리 슈틸리케 축구 대표팀 감독이 대표팀 자원인 유럽파 선수들에 대한 현지 점검을 마치고 13일 오후 인천공항을 통해 귀국한다.

슈틸리케 감독은 대한축구협회 기술위원회로부터 재신임을 받은 직후인 지난 7일 영국 런던으로 건너가 유럽 프로축구 무대에서 뛰는 한국 선수들의 경기를 보거나 직접 면담했다.

지난 9일에는 잉글랜드 프로축구 토트넘의 홈구장을 찾아 왓퍼드를 상대로 2골 1도움 활약을 펼친 손흥민의 경기 장면을 지켜봤다.

그러나 경기 직후 이동하는 바람에 손흥민을 만나지는 못했다.

이어 대표팀 주장을 맡았던 기성용(스완지 시티)과 올해 러시아 월드컵 최종예선 중국전, 시리아전 때 소집하지 않았던 이청용(크리스털 팰리스)과 차례로 면담했다.

슈틸리케 감독은 독일로 건너가 분데스리가의 '아우크스부르크 듀오' 구자철과 지동원도 만났다.

그는 선수들과 면담 자리에서 몸 상태와 소속팀에서의 출전시간 등을 체크하고, 9회 연속 월드컵 본선 진출을 위해 헌신해달라고 요청한 것으로 전해졌다.

슈틸리케 감독은 이번 주말부터 국내 프로축구 K리그 경기장을 돌며 오는 5월 말 대표팀 소집 때 부를 예비 태극전사들의 경기력과 컨디션을 살펴볼 예정이다.

chil8811@yna.co.kr

댓글쓰기
에디터스 픽Editor's Picks

영상

뉴스
댓글 많은 뉴스

CID : AKR20200326003951072

title : 코로나19 환자 3만명 넘은 뉴욕주…밀집도 완화위해 도로도 비워(종합)