연합뉴스 본문 바로가기 메뉴 바로가기

연합뉴스 최신기사
뉴스 검색어 입력 양식

삼성생명, 생활비도 주는 '올인원 암보험' 출시

송고시간2017-04-12 10:00

(서울=연합뉴스) 구정모 기자 = 삼성생명은 진단금과 함께 매월 생활자금을 최대 5년까지 주는 '올인원 암보험'을 출시했다고 12일 밝혔다.

이번 보험은 기존 암보험에 생활자금 지급과 건강관리서비스, 한방 보장 등을 추가한 종합 암보장 상품이다.

올인원 암보험은 보험금 지급방식에 따라 일시지급형과 생활자금형으로 구분된다.

주보험에 2천만원 가입했을 경우 일시지급형은 기존과 같이 암 진단을 받게 되면 진단금 4천만원을 받을 수 있고, 생활자금형은 일시금으로 1천만원을 수령하고서 매월 100만원의 생활자금을 최대 5년간 받게 된다.

일정 보장금액 이상 가입하는 고객에게는 암 진단 이후 5년간 전담 간호사를 통한 진료 동행, 입·퇴원 수속, 사후 치료 예약 등으로 구성된 건강관리서비스가 제공된다.

한방 보장은 암 진단 이후 한의원에서의 처방과 물리요법 등을 보장해주는 특약이다.

삼성생명 관계자는 "생활자금형은 한 건 가입으로 각종 치료비는 물론 암 진단 이후의 생활비까지 보장하도록 설계된 상품"이라며 "특히 새롭게 도입된 건강관리서비스는 암 환자들이 정서적인 안정감을 찾는 데 많은 도움이 될 것"이라고 말했다.

삼성생명 상품 홍보 이미지
삼성생명 상품 홍보 이미지

[삼성생명 사진제공=연합뉴스]

pseudojm@yna.co.kr

댓글쓰기
에디터스 픽Editor's Picks

영상

뉴스
댓글 많은 뉴스

CID : AKR20200806036500007

title : 맨유 '월 30억 악몽' 끝냈다…산체스, 인터밀란으로 완전 이적