연합뉴스 본문 바로가기 메뉴 바로가기

연합뉴스 최신기사
뉴스 검색어 입력 양식

홍준표 "사드배치 말바꾸기한 文·安, 대통령 자격 있나"

송고시간2017-04-12 08:36

"대북정책은 힘의 우위를 바탕으로 한 공세적 국방정책으로"

(서울=연합뉴스) 강건택 기자 = 자유한국당 홍준표 대선 후보는 12일 "사드(THAAD·고고도 미사일방어체계) 배치를 두고 문재인·안철수 후보가 긍정으로 돌아설 듯이 말을 바꾸는 것을 보고 대한민국 국민의 생명과 안전을 지켜야 할 대통령으로서의 자격이 있는지 참 의아스럽다"고 말했다.

홍 후보는 이날 자신의 페이스북에 더불어민주당 문 후보와 국민의당 안 후보가 최근 한반도 안보 위기를 맞아 사드배치에 대해 전향적인 입장으로 전환한 것과 관련해 이같이 적었다.

그는 두 후보를 겨냥해 "이 나라 국민의 생명이 걸린 정책을 북한과 중국의 눈치를 보면서 왜 그렇게 극렬히 반대해서 중·미의 사드 분쟁에서 우리의 입장을 곤혹스럽게 하고, 나라 안에서는 극렬한 찬반의 국론분열에 이르게 했는지에 대해서는 한마디 언급도 없었다"고 비판했다.

이어 "표심만 노리고 국가대사를 손바닥 뒤엎듯이 말하는 그분들을 믿고 어떻게 국민들이 안심하고 살 수 있나"고 지적했다.

홍 후보는 "대북정책은 이제 힘의 우위를 바탕으로 한 공세적인 국방정책으로 바꿔야 한다"고 제안했다.

자신의 국방정책으로는 "미군의 전술핵 재배치로 핵균형을 이루고, 해병특전사령부 창설로 북쪽의 특수 11군단을 압도하는 정예부대를 양성하겠다"면서 "홍준표를 찍어야 자유대한민국을 지킨다"고 말했다.

홍 후보는 이번 대선 정국이 '탄핵 정국 프레임'에서 '안보 정국 프레임'으로 바뀌었다고 규정하고 야권 후보를 겨냥한 안보 공세에 박차를 가하고 있다.

홍준표 "사드배치 말바꾸기한 文·安, 대통령 자격 있나" - 1

firstcircle@yna.co.kr

댓글쓰기
에디터스 픽Editor's Picks

영상

뉴스
댓글 많은 뉴스

CID : AKR20150803080600009

title : 신동빈 회장 일본 하네다 공항 도착…출국 수속중(속보)