본문 바로가기 검색 바로가기 메뉴 바로가기
배너
배너

[실시간뉴스]

최종업데이트YYYY-mm-dd hh:mm:ss
검색

인도령 카슈미르서 분리주의 시위·반군 교전으로 12명 사망

(뉴델리=연합뉴스) 나확진 특파원 = 인도령 카슈미르(잠무-카슈미르 주)에서 분리주의자들의 시위와 반군-인도군 교전 등으로 이틀 사이 민간인을 포함해 12명이 사망했다.

지난 9일 인도령 카슈미르 스리나가르에서 연방 하원의원 보궐선거에 반대하는 시위 참가자들이 투표소 밖에서 돌을 던지고 있다.[AP=연합뉴스 자료사진]
지난 9일 인도령 카슈미르 스리나가르에서 연방 하원의원 보궐선거에 반대하는 시위 참가자들이 투표소 밖에서 돌을 던지고 있다.[AP=연합뉴스 자료사진]

10일 인도 일간 힌두스탄타임스 등에 따르면 잠무-카슈미르 주도 스리나가르에서는 전날 연방 하원의원 보궐 선거가 진행된 가운데 투표소 밖 곳곳에서 투표에 반대하는 분리주의 단체 청년들의 시위가 벌어졌다.

특히 부드감 지역 등에서는 청년들이 떼 지어 투표소에 돌을 던지고 방화를 시도하면서 경찰이 발포해 시위 참가자 8명이 숨지고 100여명이 다쳤다. 사망자 가운데에는 초등학교 6학년도 있는 것으로 알려졌다.

정부는 경찰관 100여명도 시위대와 충돌로 부상했다고 밝혔다.

이달 150개 투표소에서는 시위 때문에 투표가 제대로 진행되지 못해 추후 다시 하기로 했다.

한편 같은 날 밤 파키스탄과 접경한 카슈미르 케란 지역에서는 분리주의 반군으로 추정되는 괴한과 인도 육군 사이에 총격전이 벌어져 괴한 4명이 사망했다고 인도 육군 대변인이 밝혔다.

인도에서 유일하게 이슬람 인구가 다수인 잠무-카슈미르 주에는 인도로부터 이 지역의 독립이나 이웃 파키스탄으로 편입을 주장하는 여러 분리주의 단체들이 활동하고 있다.

이들 단체는 인도 정부가 관할하는 투표는 카슈미르를 통치하기 위한 수단일 뿐이며 불법이라고 주장하며 주민들의 거부를 요구하고 있다.

인도 정부는 오는 12일 다시 진행되는 투표를 앞두고 현재 2만명의 군대를 카슈미르에 추가 파견해 치안을 강화했으며 인터넷망도 차단했다.

10일 인도령 카슈미르 스리나가르에서 20km 떨어진 바루사 간데르발에서 전날 연방하원 의원 보궐선거 반대 시위에 참가했다가 경찰의 발포로 숨진 청년의 장례식이 진행되고 있다.[EPA=연합뉴스]
10일 인도령 카슈미르 스리나가르에서 20km 떨어진 바루사 간데르발에서 전날 연방하원 의원 보궐선거 반대 시위에 참가했다가 경찰의 발포로 숨진 청년의 장례식이 진행되고 있다.[EPA=연합뉴스]

rao@yna.co.kr

<저작권자(c) 연합뉴스, 무단 전재-재배포 금지> 2017/04/10 22:36 송고

광고
댓글쓰기
배너
광고
AD(광고)
광고
많이 본 뉴스
많이 본 뉴스
종합
정치
산업/경제
사회
전국
스포츠
연예ㆍ문화
세계
더보기
광고
AD(광고)
광고