본문 바로가기 검색 바로가기 메뉴 바로가기
배너
배너

[실시간뉴스]

최종업데이트YYYY-mm-dd hh:mm:ss
검색

EXID "솔지 언니가 응원…'낮보다는 밤'에 순위 오를 것"

미니앨범 '이클립스' 쇼케이스…"신곡, 우리 취향저격"
EXID, 솔지없이 4인 체제로 컴백
EXID, 솔지없이 4인 체제로 컴백(서울=연합뉴스) 류효림 기자 = 걸그룹 이엑스아이디(EXID)의 LE(왼쪽부터), 혜린, 하니, 정화가 10일 오후 서울 용산구 한남동 블루스퀘어에서 열린 새 미니앨범 '이클립스'(Eclipse) 쇼케이스에서 포즈를 취하고 있다. 2017.4.10
ryousanta@yna.co.kr

(서울=연합뉴스) 이은정 기자 = "솔지 언니가 없어 아쉬워요. 언니가 열심히 응원해준 만큼 좋은 모습을 보여주고 싶어요."(하니)

걸그룹 이엑스아이디(EXID)가 갑상샘 항진증으로 이번 활동에서 빠진 솔지의 빈자리를 아쉬워하며 "빨리 완전체로 활동하고 싶다"는 바람을 나타냈다.

이들은 10일 오후 4시 서울 용산구 한남동 블루스퀘어에서 열린 미니앨범 '이클립스'(Eclipse) 쇼케이스를 가졌다.

4인 체제가 됐지만 솔지가 뮤직비디오 촬영장을 방문하고 모니터도 해줘 함께 하는 느낌이라며 타이틀곡이 바뀌고 섹시미보다는 발랄함을 강조하는 쪽으로 팀 컬러에 변화를 줬다고 말했다.

엘리는 "솔지 언니와 녹음한 타이틀곡이 있는데 건강 문제로 쉬어야 해 4명이 부를 곡을 새롭게 만들었다"며 "걱정됐지만 생각보다 반응이 좋아 안도감이 느껴진다"고 말했다.

정화도 "먼저 준비한 곡은 솔지 언니와 함께 했을 때 빛을 발할 것 같아 나중에 5명이 완전체로 나올 때 선보이겠다"고 덧붙였다.

솔지가 아이돌 시장에서 뛰어난 가창력을 자랑하는 만큼 보컬의 공백을 메우는 것이 중요했다.

엘리는 "솔지 언니가 엄청난 가창력의 소유자인데 혜린이가 잘 메워줬다"며 "빈자리에 대한 부담을 가장 느낀 친구가 혜린인데 극복하고 좋은 보컬을 보여줘 기특하다"고 칭찬했다.

혜린도 "다섯 명일 때는 파워풀한 가창력으로 주목받았다면 이번엔 좀 더 산뜻한 느낌의 보컬을 들려드리려 했다"며 "또 보통의 발랄함이라기 보다 우리만의 '섹시 발랄'한 느낌이 잘 살아났다"고 덧붙였다.

하니, 새 앨범 '이클립스'로 컴백해요
하니, 새 앨범 '이클립스'로 컴백해요(서울=연합뉴스) 류효림 기자 = 걸그룹 이엑스아이디(EXID)의 하니가 10일 오후 서울 용산구 한남동 블루스퀘어에서 열린 새 미니앨범 '이클립스'(Eclipse) 쇼케이스에서 포즈를 취하고 있다. 2017.4.10
ryousanta@yna.co.kr

이렇게 완성된 타이틀곡 '낮보다는 밤'은 작곡가 신사동호랭이와 키밤, 멤버 엘리가 공동 작사·작곡한 노래다. 리듬감 있는 멜로디가 돋보이는 아르앤드비(R&B) 곡으로 바쁘고 정신없는 낮보다 여유롭게 시간을 보낼 수 있는 밤이 더 좋다는 내용의 노랫말이 담겼다.

하니는 "처음 들었을 때 '취향저격'이었다"며 "곡이 나오기 전 이렇게 반복해 들은 건 처음이다. 지금껏 발표한 곡 중에 가장 좋아하는 노래"라고 자랑했다.

앨범에는 하니의 솔로곡 '우유'와 엘리의 솔로곡 '벨벳'(Velvet)도 수록됐다.

엘리는 "처음 솔로곡을 실었는데 그간 하고 싶었던 대로 내 마음껏 만든 곡"이라고 말했고, 하니는 "작곡가 언니가 음색을 살려줘 재미있는 작업이었다"고 소개했다.

EXID 재간둥이 혜린
EXID 재간둥이 혜린(서울=연합뉴스) 류효림 기자 = 걸그룹 이엑스아이디(EXID)의 혜린이 10일 오후 서울 용산구 한남동 블루스퀘어에서 열린 새 미니앨범 '이클립스'(Eclipse) 쇼케이스에서 포즈를 취하고 있다. 2017.4.10
ryousanta@yna.co.kr

이날 낮 12시 공개된 타이틀곡 '낮보다는 밤'은 오후 5시 기준으로 멜론 53위를 기록했지만 올레뮤직 2위, 지니 3위 등 다른 차트에서는 최상위권으로 진입했다.

혜린은 "우리가 순위에 집착한 적이 없어서 하던 대로 즐기면 언젠가 알아주리라 믿는다"고, 하니는 "100위권에 들면 좋겠다고 생각했는데 진입해서 기뻤다"고 말했다.

LE '이번엔 솔로곡 있어요'
LE '이번엔 솔로곡 있어요'(서울=연합뉴스) 류효림 기자 = 걸그룹 이엑스아이디(EXID)의 LE가 10일 오후 서울 용산구 한남동 블루스퀘어에서 열린 새 미니앨범 '이클립스'(Eclipse) 쇼케이스에서 포즈를 취하고 있다. 2017.4.10
ryousanta@yna.co.kr

그러나 '위아래'로 차트에서 '역주행'을 하며 정상을 휩쓴 기억을 되살리며 순위 상승에 대한 기대감도 나타냈다.

하니는 "타이틀곡은 나의 '최애(가장 사랑하는) 곡"이라며 "순위가 점점 오를 것 같다. 낮보다는 밤에 오르지 않을까"라고 웃었다.

정화도 "아직 들어보지 못한 분들이 많을 텐데, 방송에서 무대를 보여드리면 노래를 많이 들어주실 것 같다"고 말했다.

멤버들은 또 10개월 만의 컴백에 설렌다며 동료들과의 만남도 기대했다

정화는 "아이유 선배의 광팬이어서 신곡을 낼 때마다 무한 반복해 듣고 있다"며 "음악 방송에서 만난다면 좋아한다고 말하고 싶다"고 말했다.

하니도 "걸그룹 오마이걸의 무대를 즐겨 본다"며 "방송사에서 마주치면 CD를 교환하고 싶다"고 덧붙였다.

정화 '멤버들이 매생이 색깔이래요'
정화 '멤버들이 매생이 색깔이래요'(서울=연합뉴스) 류효림 기자 = 걸그룹 이엑스아이디(EXID)의 정화가 10일 오후 서울 용산구 한남동 블루스퀘어에서 열린 새 미니앨범 '이클립스'(Eclipse) 쇼케이스에서 포즈를 취하고 있다. 2017.4.10
ryousanta@yna.co.kr

mimi@yna.co.kr

<저작권자(c) 연합뉴스, 무단 전재-재배포 금지> 2017/04/10 18:03 송고

광고
댓글쓰기
배너
광고
AD(광고)
광고
많이 본 뉴스
많이 본 뉴스
종합
정치
산업/경제
사회
전국
스포츠
연예ㆍ문화
세계
더보기
광고
AD(광고)
광고