본문 바로가기 검색 바로가기 메뉴 바로가기
배너
배너

[실시간뉴스]

최종업데이트YYYY-mm-dd hh:mm:ss
검색

알파고, 커제 등 중국 최강 기사들과 바둑 한계 시험(종합)

커제, 우승상금 150만 달러 걸고 알파고와 대결…페어바둑·상담바둑도
알파고 아버지 데미스 허사비스 딥마인드 CEO[EPA=연합뉴스 자료사진]
알파고 아버지 데미스 허사비스 딥마인드 CEO[EPA=연합뉴스 자료사진]

(서울=연합뉴스) 최인영 기자 = 바둑 인공지능 '알파고'가 다음 달 중국 최강 기사들과 다양한 방식으로 바둑 대결을 펼친다.

알파고 개발사 구글 딥마인드는 10일 홈페이지에서 '알파고와 중국 정상의 기사들이 바둑의 신비를 탐험한다'며 5월 23일부터 27일까지 중국 저장성 우전에서 '바둑의 미래 서밋'(Future of Go Summit)을 개최한다고 밝혔다.

중국기원도 이날 베이징 차오양구에 있는 중국기원 2층 대회장에서 기자회견을 열고 대국 계획을 발표했다.

알파고는 지난해 3월 서울에서 이세돌 9단과 '세기의 대국'을 펼친 뒤 약 1년 2개월 만에 공개 행사에서 모습을 드러낸다.

행사의 하이라이트는 알파고의 중국랭킹 1위 커제 9단과의 대결이다.

커제 9단[연합뉴스 자료사진]
커제 9단[연합뉴스 자료사진]

알파고는 중국랭킹 1위 커제 9단과 23일, 25일, 27일 세 차례에 걸쳐 일 대 일 맞대결을 펼친다.

지난해 알파고는 이세돌 9단과 5차례에 걸쳐 대국을 벌였지만, 커제 9단과의 대국은 3판으로 줄였다.

제한시간은 각자 3시간에 1분 초읽기 5회씩이다. 이세돌 9단은 제한시간 각자 2시간에 1분 초읽기 3회씩 조건에서 싸웠다.

커제 9단은 이세돌 9단보다 상대적으로 유리한 조건에서 알파고와 겨룬다고 볼 수도 있지만, 알파고가 지난 1년 2개월 전보다 훨씬 더 강해졌다는 게 변수다.

알파고는 지난해 12월부터 1월까지 인터넷에서 한중일 정상의 프로기사들에게 60전 전승을 거두며 확실히 강해진 모습을 보였다. 커제 9단이 상대하는 인공지능은 바로 이 알파고 2.0 버전이다.

우승 상금은 150만 달러(약 17억원)이다. 상금과 별도로 커제 9단은 30만 달러(약 3억4천만원)의 대국료를 받는다.

이세돌 9단은 100만 달러(11억원)의 우승상금을 놓고 알파고와 겨뤘다. 또 대국료로 15만 달러(1억6천500만원), 판당 승리수당 2만 달러를 받았다.

알파고는 '단체전'과 '페어바둑'이라는 새로운 형식에도 도전한다.

단체전은 '상담바둑' 형식을 빌린다.

스웨 9단, 천야오예 9단, 미위팅 9단, 탕웨이싱 9단, 저우루이양 9단이 한 팀을 이뤄 알파고에 맞선다. 모두 세계대회 타이틀을 획득한 중국 최고의 기사들이다.

제한시간은 각자 2시간 30분에 1분 초읽기 3회씩이다.

딥마인드는 "이들은 팀으로 함께 바둑을 두면서 알파고의 창의력을 테스트하고, 알파고가 여러 사람의 각기 다른 바둑 스타일에 어떻게 적응하는지 살펴보게 될 것"이라고 기대했다.

페어바둑은 '구리 9단-알파고' 팀과 '렌샤오 8단-알파고' 팀의 대결로 열린다. 인간과 알파고가 번갈아 가면서 돌을 두면서 상대 편과 싸우는 형식이다.

알파고 입장에서는 각기 다른 짝을 두고 '자신과의 대결'을 펼치는 셈이다.

제한시간은 각자 1시간에 1분 초읽기 1회씩이다.

이세돌 9단[연합뉴스 자료사진]
이세돌 9단[연합뉴스 자료사진]

한편, 이 기간에는 '인공지능의 미래'를 주제로 한 포럼도 열린다.

알파고가 바둑에 관한 새로운 개념을 어떻게 창출했는지 연구하고, 이를 가능케 한 기술, 머신러닝, 인공지능이 인류의 문제를 해결하는 데 어떻게 도움을 줄 수 있는지 논의할 예정이다.

딥마인드는 이번 행사가 바둑의 발상지 중국에서 바둑의 미래를 탐험하는 장이 될 것이라고 기대했다.

abbie@yna.co.kr

<저작권자(c) 연합뉴스, 무단 전재-재배포 금지> 2017/04/10 18:00 송고

광고
댓글쓰기
배너
광고
AD(광고)
광고
많이 본 뉴스
많이 본 뉴스
종합
정치
산업/경제
사회
전국
스포츠
연예ㆍ문화
세계
더보기
광고
AD(광고)
광고