본문 바로가기 검색 바로가기 메뉴 바로가기
배너
배너

[실시간뉴스]

최종업데이트YYYY-mm-dd hh:mm:ss
검색

울산서 조현병 치료받던 40대 아들이 어머니 살해(종합)

경찰, 어머니 점포서 범행한 아들 체포…"범행동기 진술 거부"

(울산=연합뉴스) 김용태 기자 = 울산 중부경찰서는 어머니를 살해한 혐의로 아들 A(49)씨를 붙잡아 조사하고 있다고 10일 밝혔다.

울산 중부경찰서
울산 중부경찰서[연합뉴스 자료사진]

경찰에 따르면 A씨는 이날 오후 1시 45분께 울산시 북구 호계동의 한 상가 점포에서 어머니 B(71)씨를 미리 준비한 흉기로 여러 번 찔러 살해한 혐의를 받고 있다.

이 점포는 B씨가 운영하는 것으로 알려졌다.

경찰은 A씨가 B씨와 승강이를 벌이고 있는 모습을 본 목격자의 신고를 받고 현장으로 출동했다.

그러나 도착했을 땐 이미 B씨가 살해된 후였다고 경찰은 설명했다.

경찰은 범행 직후 흉기를 들고 가게에서 나오던 A씨를 긴급체포했다.

경찰은 A씨가 조현병으로 통원 치료를 받아 왔다는 가족 진술을 확보했다.

경찰 관계자는 "A씨가 범행을 자백했지만 동기 등에 대해서는 진술을 거부하고 있다"고 밝혔다.

yongtae@yna.co.kr

<저작권자(c) 연합뉴스, 무단 전재-재배포 금지> 2017/04/10 17:18 송고

광고
댓글쓰기
배너
광고
AD(광고)
광고
많이 본 뉴스
많이 본 뉴스
종합
정치
산업/경제
사회
전국
스포츠
연예ㆍ문화
세계
더보기
AD(광고)
광고