본문 바로가기 검색 바로가기 메뉴 바로가기
배너
배너

[실시간뉴스]

최종업데이트YYYY-mm-dd hh:mm:ss
검색

'평창 테스트 이벤트' 장애인아이스하키 선수권 11일 개막

20일까지 강릉 하키센터서 진행…평창올림픽 최종 이벤트
한국 장애인 아이스하키 대표팀 선수단
한국 장애인 아이스하키 대표팀 선수단한국 장애인 아이스하키 대표팀 선수단(대한장애인체육회=연합뉴스)

(서울=연합뉴스) 김경윤 기자 = 2018 평창 동계올림픽과 동계패럴림픽 테스트이벤트의 마지막 대회인 '2017 강릉 세계장애인아이스하키선수권대회 A-Pool'이 11일 개막한다.

이번 대회는 11일부터 20일까지 강릉 하키센터에서 열린다.

한국을 비롯해 이탈리아, 스웨덴, 캐나다, 노르웨이, 독일, 미국 등 총 7개 팀 110여 명의 선수가 참가한다.

이번 대회엔 2018 평창 동계패럴림픽 출전권 5장이 걸려있으며, 출전권을 획득하지 못한 2개 팀은 패럴림픽 출전을 위해 토너먼트 예선을 다시 치러야 한다.

한국 대표팀은 최소 5위를 기록해 출전권 자력 획득을 목표로 하고 있다.

아이스하키는 각국 랭킹에 따라 A,B,C 풀(Pool)로 나눠 대회를 치르는데, 각 풀에서 최하위를 한 국가는 하위 풀로 내려가고 우승 국가는 상위 풀로 올라간다.

최상위 리그인 A-Pool은 총 8개 국가로 이뤄져 있다. 이중 러시아는 이번 대회에 불참한다.

한국 대표팀은 12일 독일, 14일 노르웨이, 15일 캐나다, 17일 스웨덴, 18일 이탈리아, 19일 미국과 풀리그를 치른다.

이후 20일 순위 결정전을 통해 최종 순위를 가른다.

한국 대표팀은 2015 세계선수권대회 B-Pool에서 5전 전승의 압도적인 경기력으로 A-Pool로 승격했다.

대표팀 에이스는 평창조직위원회 홍보대사이자 '빙판 위의 메시'로 불리는 정승환(31)이다.

이밖에 2014 소치 동계패럴림픽 러시아전에서 첫 골과 마지막 골을 성공하며 대회 첫 승을 안긴 맏형 한민수(47), 탈북민 출신의 최광혁(30) 등이 기대를 모으고 있다.

장애인 아이스하키는 선수들이 스케이트 대신 퍽(puck)이 통과할 수 있는 높이의 양날(Double-blade)이 달린 썰매를 통해 움직인다.

한쪽 끝에는 썰매 추진을 위한 픽(pick)과 다른 한쪽에는 퍽을 칠 수 있는 블레이드(blade)가 달린 스틱을 사용한다.

각 팀은 6명의 플레이어(골키퍼 1, 디펜스 2, 포워드 3)로 구성되며, 경기 시간은 15분씩 3피리어드로 진행한다.

cycle@yna.co.kr

<저작권자(c) 연합뉴스, 무단 전재-재배포 금지> 2017/04/10 14:58 송고

광고
댓글쓰기
배너
광고
AD(광고)
광고
많이 본 뉴스
많이 본 뉴스
종합
정치
산업/경제
사회
전국
스포츠
연예ㆍ문화
세계
더보기
AD(광고)
광고