본문 바로가기 검색 바로가기 메뉴 바로가기
배너
배너

[실시간뉴스]

최종업데이트YYYY-mm-dd hh:mm:ss
검색

日관방 "美, 시리아공습으로 북한 압박한 걸 높이 평가"


日관방 "美, 시리아공습으로 북한 압박한 걸 높이 평가"

日관방 "美, 시리아공습으로 북한 압박한 걸 높이 평가" - 1

(도쿄=연합뉴스) 김병규 특파원 = 일본정부 대변인인 스가 요시히데(菅義偉) 관방장관은 10일 시리아 공습을 통해 북한을 압박한 미국을 지지한다고 밝혔다.

스가 장관은 이날 기자회견을 통해 "미국이 '모든 선택지가 테이블 위에 있다'는 자세를 보인 데 대해 우리나라(일본)는 높이 평가하고 있다"고 말했다. 이 발언은 북한을 염두에 두고 "국제적 규범과 국제적 합의를 위반하면, 약속을 지키지 않으면, 타국에 위협이 되면 어느 시점에 대응이 시작된다"는 렉스 틸러슨 미 국무장관의 발언에 대한 일본 정부의 입장을 설명하는 과정에서 나왔다.

스가 장관은 미국의 시리아 미사일 공격과 관련, "유럽과 중동 국가들이 지지를 하고 있다"고 언급했다.

그는 북한의 핵·미사일 위협에 대응해 미 항공모함 칼빈슨호(CVN 70) 전단이 한반도로 이동하는 데 대해서도 긍정적으로 평가했다.

그는 "지역 안전보장 환경의 심각성이 증가하는 가운데 미국이 억지력을 확보하는 것이 중요하다"면서 "미일 동맹의 억지력을 한층 강화해가겠다"고 말했다.

앞서 스가 장관은 전날 도널드 트럼프 미국 대통령과 아베 신조(安倍晋三) 일본 총리 간 전화통화에서 트럼프 대통령이 미국의 시리아 미사일 공격에 대해 국제법상 근거를 설명하지는 않았다고 전했으며, 미중 정상회담 결과에 대해 "(일본은) 북한의 비핵화를 위해 중국이 더 큰 역할을 하도록 힘쓸 것이라는 입장을 선명하게 가지고 있다"고 강조했다.

日 정부대변인 스가 요시히데 관방장관
日 정부대변인 스가 요시히데 관방장관

bkkim@yna.co.kr

<저작권자(c) 연합뉴스, 무단 전재-재배포 금지> 2017/04/10 15:05 송고

광고
댓글쓰기
배너
광고
AD(광고)
광고
많이 본 뉴스
많이 본 뉴스
종합
정치
산업/경제
사회
전국
스포츠
연예ㆍ문화
세계
더보기
광고
AD(광고)
광고