본문 바로가기 검색 바로가기 메뉴 바로가기
배너
배너

[실시간뉴스]

최종업데이트YYYY-mm-dd hh:mm:ss
검색

보성군, 내년 113개 사업 국비 등 6천770억 확보 총력

(보성=연합뉴스) 여운창 기자 = 전남 보성군은 내년 예산의 국비확보 대응력을 높이기 위해 사업별 실·과·소장의 역할을 극대화하기로 했다.

보성군(군수 이용부)은 10일 오전 군청 소회의실에서 부서별 국비확보 추진상황 보고회를 하고 이같은 전략을 마련했다.

보고회에서는 일반국비 34개 사업 6천79억원, 지역발전특별회계 79개 사업 691억원 등 총 113개 사업 6천770억원에 대한 추진상황을 점검했다.

또 현행 국비확보 대책의 문제점과 향후 전략을 집중적으로 살펴봤다.

이용부 군수는 보고회에서 "중앙부처 보조사업 배분 방식이 자치단체 간 경쟁을 통한 공모방식으로 확대됨에 따라 국가정책과 지역 핵심전략사업을 연계하는 공모사업 신청에도 최선을 다해야 한다"고 강조했다.

또 중앙정부의 부처별 주요 정책과 차기 정부의 정책 방향 등을 파악하고 정부 예산편성 시기에 맞춰 단계별로 체계적인 대응전략을 펼치기로 했다.

내년도 신규사업에 대한 설계비 및 용역비 등도 제1회 추경에 확보해 본 사업 착수에 필요한 사전절차를 연내에 마무리할 계획이다.

정부 예산안이 국회에 제출되기 전까지 정당별 정책협의회 및 지역 국회의원 연석회의 등으로 지역 현안에 대한 정치권의 협력을 구하고 전남도와 공동 대응하기로 했다.

보성군은 이를 위해 그동안 부군수를 단장으로 재원별로 정부정책과 연계된 사업을 발굴해 정부 재정계획에 반영될 수 있도록 다각적인 노력을 펼쳐왔다.

이 군수는 "전남도의 지역발전특별회계 예산편성 방식도 예산부서 중심에서 실국 중심으로 변경됨에 따라 실과소장 역할이 어느 때보다 중요하다"며 "실과소장들이 앞장서 예산확보에 최선을 다해달라"고 당부했다.

국비확보 이렇게 하자
국비확보 이렇게 하자

betty@yna.co.kr

<저작권자(c) 연합뉴스, 무단 전재-재배포 금지> 2017/04/10 14:44 송고

광고
댓글쓰기
배너
광고
AD(광고)
광고
많이 본 뉴스
많이 본 뉴스
종합
정치
산업/경제
사회
전국
스포츠
연예ㆍ문화
세계
더보기
AD(광고)
광고