본문 바로가기 검색 바로가기 메뉴 바로가기
배너
배너

[실시간뉴스]

최종업데이트YYYY-mm-dd hh:mm:ss
검색

웨스트브룩, NBA역사 썼다…한 시즌 최다 트리플더블 신기록(종합)

덴버전에서 시즌 42번째 대기록…버저비터까지 터뜨리며 포효
"내가 살아있는 역사"
"내가 살아있는 역사"오클라호마시티 선더의 러셀 웨스트브룩이 10일(한국시간) 미국 콜로라도 덴버 펩시 센터에서 열린 덴버 너기츠와 2016-2017 NBA 원정경기에서 NBA역대 최다인 한 시즌 42번째 트리플더블을 완성한 뒤 기뻐하고 있다. (AP=연합뉴스)

(서울=연합뉴스) 김경윤 기자 = 미국 프로농구(NBA) 오클라호마시티 선더의 러셀 웨스트브룩이 한 시즌 최다 트리플더블 기록을 세웠다.

웨스트브룩은 10일(한국시간) 미국 콜로라도 덴버 펩시 센터에서 열린 덴버 너기츠와 2016-2017 NBA 원정경기에서 50득점 16리바운드 10어시스트를 기록해 올 시즌 42번째, 개인 통산 79번째 트리플더블을 달성했다.

그는 1961-1962 시즌 오스카 로버트슨(당시 신시내티)이 작성했던 역대 한 시즌 최다 기록(41번)을 넘어섰다.

웨스트브룩은 2쿼터까지 23점 12리바운드 6어시스트를 기록했다.

대기록에 어시스트 4개를 남겨두던 웨스트브룩은 4쿼터 종료 4분 17초를 남기고 팀 동료 세마지 크리스톤에게 열 번째 어시스트를 기록하면서 역사 집필을 마쳤다.

웨스트브룩은 통산 트리플더블에서도 윌트 체임벌린(78회)을 제치고 단독 4위로 올라갔다.

NBA에서 웨스트브룩보다 많은 트리플더블을 기록한 선수는 오스카 로버트슨(181회), 매직 존슨(138회), 제이슨 키드(107회)뿐이다.

웨스트브룩은 이미 NBA 사상 두 번째로 '시즌 평균 트리플더블'을 확정하는 등 '트리플더블'과 관련한 다양한 리그 기록을 달성했다.

그는 이날 경기에서 극적인 버저비터로 팀 승리를 이끌기도 했다.

그는 103-105로 뒤진 경기 종료 직전 팀 동료 스티븐 애덤스에게 패스를 받아 센터라인 근처에서 3점 슛을 던졌다.

공은 드라마처럼 림을 통과했고, 웨스트브룩은 포효했다.

그는 경기 후 "어렸을 때부터 꿈꿔오던 버저비터를 성공해 흥분된다"라며 "오늘의 경기는 앞으로 절대 잊을 수 없을 것"이라고 밝혔다.

서부콘퍼런스 9위인 덴버는 이날 패배로 플레이오프(PO) 진출이 좌절됐다.

덴버는 안방에서 상대 팀 선수에게 잔칫상을 내줬고, 버저비터를 얻어맞으며 PO 진출에 실패해 고통이 배가 됐다.

웨스트브룩과 정규리그 최우수선수(MVP)상을 경쟁하는 휴스턴 로키츠의 제임스 하든은 새크라멘토 킹스와 경기에서 35점 11리바운드 15어시스트를 기록하며 팀의 135-128 완승을 이끌었다.

그는 올 시즌 21개의 트리플더블을 달성했다.

클리블랜드 캐벌리어스의 르브론 제임스도 애틀랜타 호크스와 경기에서 32점 16리바운드 10어시스트로 트리플더블을 완성했지만, 팀이 역전패하는 바람에 고개를 들지 못했다.

클리블랜드는 3쿼터까지 26점 차로 리드했지만 4쿼터에서 추격을 허용한 뒤 연장전에서 석패했다.

◇ 10일 전적

오클라호마시티 106-105 덴버

토론토 110-97 뉴욕

애틀랜타 126-125 클리블랜드

디트로이트 103-90 멤피스

휴스턴 135-128 새크라멘토

피닉스 124-111 댈러스

LA레이커스 110-109 미네소타

cycle@yna.co.kr

<저작권자(c) 연합뉴스, 무단 전재-재배포 금지> 2017/04/10 14:38 송고

광고
댓글쓰기
배너
광고
AD(광고)
광고
많이 본 뉴스
많이 본 뉴스
종합
정치
산업/경제
사회
전국
스포츠
연예ㆍ문화
세계
더보기
AD(광고)
광고