본문 바로가기 검색 바로가기 메뉴 바로가기
배너
배너

[실시간뉴스]

최종업데이트YYYY-mm-dd hh:mm:ss
검색

"트럼프, 철강·알루미늄 '불공정 덤핑' 조사 검토…中 겨냥"(종합)

도널드 트럼프 대통령 [AP=연합뉴스]
도널드 트럼프 대통령 [AP=연합뉴스]

(서울=연합뉴스) 현경숙 기자 = 도널드 트럼프 미국 대통령이 외국 기업들의 불공정 덤핑 실태를 조사하도록 하는 행정명령을 준비 중이라고 인터넷매체 악시오스, 일간 워싱턴포스트(WP) 등 미 언론이 9일(현지시간) 보도했다.

미 언론은 익명의 미국 정부 관리를 인용해 윌버 로스 상무부 장관을 중심으로 이를 검토 중이라고 전했다.

반덤핑 조사 대상은 철강, 알루미늄, 가전제품 등이고 조사 결과 광범위한 제품에 새로운 수입 관세가 도입될 가능성이 있다.

특히 미국이 조사를 집중할 가능성이 큰 철강과 알루미늄 시장은 중국과의 무역이 미국 생산자 경쟁력에 중요한 영향력을 미치는 분야다.

이에 검토 중인 행정명령이 보복적인 무역 조치, 특히 (對) 중국 무역에 대한 미국의 더욱 공격적인 조치로 이어질 수 있다고 WP는 관측했다.

앞서 트럼프 대통령은 대선 기간 미국의 대중 무역 적자가 불균형적으로 크고, 중국이 수출을 늘리려고 환율을 조작한다고 비난했다.

또 그는 중국을 포함해 일부 국가가 수출 가격을 낮추려고 생산자에게 지급하는 보조금 등으로 미국의 무역 적자에 기여한다고 주장했다.

미국 시애틀 엘리엇만에 수입품을 선적한 컨테이너선이 정박한 모습[AP=연합뉴스]
미국 시애틀 엘리엇만에 수입품을 선적한 컨테이너선이 정박한 모습[AP=연합뉴스]

행정명령 발동으로 새로운 수입 관세가 도입되면 값싼 수입품을 중간재로 사용하는 기업들의 부담을 증가시키고 소비자 가격을 인상할 우려가 있다.

이 때문에 행정명령의 강도에 대해 정부 내 이견이 계속되고 있다.

백악관 관계자는 "조사 결과를 보고 최선의 조치를 결정할 것"이라며 "아무 조치도 하지 않을 수 있고, 추가 관세를 부과할 수도 있다"고 설명했다.

그는 어떤 조치든 결과를 보고 취하게 되며, 사전에 결정돼 있지 않다고 덧붙였다.

행정명령 발동 시기는 빠르면 이달 말로 예상되나 훨씬 더 늦어질 수도 있다. 외국 기업들이 이 행정명령을 무역전쟁의 신호탄으로 받아들일 수 있는 데다, 그동안 몇 차례 행정명령이 실패로 돌아간 뒤 도널드 트럼프 대통령이 행동명령을 발동하는 데 주저하는 경향을 보이기 때문이라고 미 언론들은 전했다.

도널드 트럼프 대통령이 지난달 31일 서명한 무역 관련 행정명령[EPA=연합뉴스]
도널드 트럼프 대통령이 지난달 31일 서명한 무역 관련 행정명령[EPA=연합뉴스]

ksh@yna.co.kr

<저작권자(c) 연합뉴스, 무단 전재-재배포 금지> 2017/04/10 16:49 송고

광고
댓글쓰기
배너
광고
AD(광고)
광고
많이 본 뉴스
많이 본 뉴스
종합
정치
산업/경제
사회
전국
스포츠
연예ㆍ문화
세계
더보기
광고
AD(광고)
광고