본문 바로가기 검색 바로가기 메뉴 바로가기
배너
배너

[실시간뉴스]

최종업데이트YYYY-mm-dd hh:mm:ss
검색

최연소 우승자 보이프렌드 배출한 'K팝스타6' 16.7%로 퇴장

SBS 제공
SBS 제공

(서울=연합뉴스) 이정현 기자 = SBS TV 'K팝스타6-더 라스트 찬스'가 국내 오디션 프로그램 사상 최연소 우승자를 배출하고 종영했다.

10일 시청률조사회사 닐슨코리아에 따르면 전날 방송된 'K팝스타6' 마지막회의 평균 시청률은 전국 16.7%, 수도권 17.8%를 기록했다.

전날 방송에서 최종 우승은 11세 소년 듀오 보이프렌드(박현진·김종섭)가 차지했다.

보이프렌드는 자유곡 경연에서 지드래곤의 '삐딱하게'를, 2라운드에선 박진영의 '스윙 베이비'를 불러 총 582점을 받으며 564점을 받은 퀸즈(김소희·크리샤츄·김혜림)를 눌렀다.

파이널 경연 외에도 악동뮤지션, 권진아, 정승환, 케이티김, 유제이 등 역대 K팝스타 출신들의 '레전드 무대'가 꾸며져 눈길을 끌었다.

이보다 앞선 저녁 시간대 방송되는 예능 프로 중에서는 MBC TV '미스터리 음악쇼 복면가왕'이 전국 평균 시청률 13.6%를 기록했다.

전날 방송분에선 3주간 가왕 자리를 지킨 '노래할고양'의 정체가 그룹 다비치의 이해리로 확인됐으며 '흥부자댁'이 새로운 가왕으로 등극했다.

이어 방송된 '은밀하게 위대하게'는 7.9%, SBS TV '런닝맨'은 3.4%, '판타스틱 듀오2'는 7.3%의 전국 평균 시청률을 기록했다. KBS 2TV '해피선데이'는 11.8%, 밤시간대 방송된 '개그콘서트'는 8%로 집계됐다.

lisa@yna.co.kr

<저작권자(c) 연합뉴스, 무단 전재-재배포 금지> 2017/04/10 08:52 송고

광고
댓글쓰기
배너
광고
AD(광고)
광고
많이 본 뉴스
많이 본 뉴스
종합
정치
산업/경제
사회
전국
스포츠
연예ㆍ문화
세계
더보기
광고
광고