연합뉴스 본문 바로가기 메뉴 바로가기

연합뉴스 최신기사
뉴스 검색어 입력 양식

'공사하랬더니…' 값비싼 암 치료용 버섯 훔쳐가

송고시간2017-04-09 09:19

(부산=연합뉴스) 오수희 기자 = 부산 기장경찰서는 고가 암 치료용 버섯을 훔친 혐의(절도)로 김모(67)씨를 불구속 입건했다고 9일 밝혔다.

경찰에 따르면 김씨는 지난달 28일 오후 4시께 부산 기장군에 있는 한 낚시터에 공사하러 갔다가 낚시터 주인이 암 치료용으로 재배하는 말굽버섯(50만원 상당)을 훔친 혐의를 받고 있다.

농가 절도(CG)
농가 절도(CG)

[연합뉴스TV 제공]

경찰은 낚시터 폐쇄회로(CC)TV 화면을 분석해 김씨 범행을 밝혀냈다.

osh9981@yna.co.kr

댓글쓰기
에디터스 픽Editor's Picks

영상

뉴스
댓글 많은 뉴스