본문 바로가기 검색 바로가기 메뉴 바로가기
배너
배너

[실시간뉴스]

최종업데이트YYYY-mm-dd hh:mm:ss
검색

손흥민 "EPL에서 꼭 한번 해트트릭하고 싶었는데…"


손흥민 "EPL에서 꼭 한번 해트트릭하고 싶었는데…"

[그래픽] 손흥민, 아시아 최초 EPL 득점랭킹 톱10 보인다
[그래픽] 손흥민, 아시아 최초 EPL 득점랭킹 톱10 보인다
좋아하는 손흥민
좋아하는 손흥민토트넘 손흥민이 8일 영국 런던 화이트 하트 래인에서 열린 왓퍼드와 경기에서 골을 넣은 뒤 기뻐하고 있다. (EPA=연합뉴스)

(서울=연합뉴스) 김경윤 기자 = 잉글랜드 프리미어리그에서 10,11호 골을 몰아넣은 토트넘 손흥민(25)이 해트트릭을 놓쳐 아쉽다고 말했다.

그는 8일 영국 런던 화이트 하트 래인에서 열린 왓퍼드와 홈경기를 마친 뒤 토트넘 구단과 인터뷰에서 "내 인생 첫 번째 프리미어리그 해트트릭을 기록하고 싶었다. 축구협회(FA)컵에서 해트트릭을 경험해봤지만, 프리미어리그에서 꼭 한번 해보고 싶었다"라고 말했다.

이어 "약간 아쉽지만, 괜찮다"라며 "우리는 매우 중요한 승점 3점을 얻었다. 행복하다"라고 덧붙였다.

이날 손흥민은 선발 출전해 2-0으로 앞선 전반 44분과 3-0으로 앞선 후반 10분 연속 골을 넣으면서 4-0 승리를 이끌었다.

그는 첫 번째 해트트릭을 완성할 기회를 여러 차례 잡았다.

후반 36분 골키퍼와 일대일 기회에서 슛을 시도했는데, 골대를 살짝 벗어났다.

39분엔 골대를 맞혔다.

아시아 선수로는 최초로 프리미어리그 한 시즌 10골을 넣었지만, 경기 후 소감에서 '아쉽다'라는 표현을 쓸 법한 상황이었다.

cycle@yna.co.kr

<저작권자(c) 연합뉴스, 무단 전재-재배포 금지> 2017/04/09 07:36 송고

광고
댓글쓰기
배너
광고
AD(광고)
광고
많이 본 뉴스
많이 본 뉴스
종합
정치
산업/경제
사회
전국
스포츠
연예ㆍ문화
세계
더보기
AD(광고)
광고
AD(광고)