본문 바로가기 검색 바로가기 메뉴 바로가기
배너
배너

[실시간뉴스]

최종업데이트YYYY-mm-dd hh:mm:ss
검색

트럼프 "시진핑에 한미동맹 중요성 강조…사드배치 입장 전달"

美中 정상회담후 黃권한대행과 전화통화…"북핵·북한문제 심도있게 논의"
美中 정상, 무역불균형 시정 '100일 계획' 합의
美中 정상, 무역불균형 시정 '100일 계획' 합의(팜비치 AP=연합뉴스) 도널드 트럼프 미국 대통령(왼쪽)과 시진핑 중국 국가주석이 7일(현지시간) 미국 플로리다주 팜비치의 마라라고 리조트에서 카메라를 향해 포즈를 취하고 있다. 두 사람은 이날 정상회담을 통해 양국의 무역불균형을 시정하기 위한 '100일 계획'에 합의했다. ymarshal@yna.co.kr

(서울=연합뉴스) 강병철 기자 = 도널드 트럼프 미국 대통령은 8일 미·중 정상회담과 관련, "북핵·북한 문제의 심각성 및 대응방향에 대해 심도있는 논의를 가졌고 사드 배치 관련 문제에 대한 미국측 입장도 전달했다"고 밝혔다.

트럼프 대통령은 이날 오전 7시20분부터 20분간 황교안 대통령 권한대행 국무총리와 전화통화를 하고 "한국과 한미동맹이 나와 미국에 중요하다는 점을 시진핑(習近平) 중국 국가 주석에게 충분히 강조했다"면서 이같이 말했다.

[그래픽] 미·중 정상회담 결과
[그래픽] 미·중 정상회담 결과

트럼프 대통령은 또 "이번 미·중 정상회담이 성공적으로 이루어졌으며 교역, 안보, 북한 문제 등을 심도있게 논의했다"고 평가한 뒤 "회담 중 특히 한반도 및 한국 관련 사안에 상당 시간을 할애했다"고 전했다.

이어 "한국의 대북정책을 언제나 지지한다"면서 "앞으로 북한 동향을 예의 주시하며 긴밀히 공조해 나가자"고 강조했다.

황 권한대행과 트럼프 대통령 간 전화통화는 3월 7일에 이어 이번이 두 번째다. 이번 통화는 7일 오후(현지시간) 종료된 미·중 정상회담 결과에 대해 사후설명(디브리핑)하는 차원에서 사전에 조율된 일정에 따라 진행됐다.

soleco@yna.co.kr

<저작권자(c) 연합뉴스, 무단 전재-재배포 금지> 2017/04/08 11:21 송고

광고
댓글쓰기
배너
광고
AD(광고)
광고
많이 본 뉴스
많이 본 뉴스
종합
정치
산업/경제
사회
전국
스포츠
연예ㆍ문화
세계
더보기
AD(광고)
광고
AD(광고)