본문 바로가기 검색 바로가기 메뉴 바로가기
배너
배너

[실시간뉴스]

최종업데이트YYYY-mm-dd hh:mm:ss
검색

순천만국가정원 '1억 송이 봄꽃 향연'

(순천=연합뉴스) 김재선 기자 = '1억 송이 봄꽃'의 향연을 즐길 수 있는 전남 순천만국가정원 봄꽃축제가 7일 화려한 막을 올렸다.

올해 처음으로 열리는 순천만국가정원 봄꽃축제는 5월 7일까지 계속된다.

축제기간 주말과 공휴일에 순천만국가정원 동문 호수정원 일원에서 오후 1시와 4시 두 차례 30분에 걸쳐 '플라워 퍼레이드쇼'를 펼친다.

마칭밴드의 연주에 맞춰 봄의 요정으로 분장한 댄서와 연기자가 화려한 퍼포먼스를 선보인다.

봄꽃축제 퍼레이드쇼 [순천시 제공=연합뉴스]
봄꽃축제 퍼레이드쇼 [순천시 제공=연합뉴스]

또 축제 기간에 하루 4회 이상 마칭밴드 공연, 마임공연, 저글링, 피에로 공연, 트릭마임, 캐릭터 포토서비스 등 다양한 거리공연이 열린다.

5월 어린이날 주간에는 '플라워 퍼레이드쇼'와 연계한 동화·만화 속 주인공 코스프레, 어린이 야외 북카페 등 가족이 함께 즐길 수 있는 다양한 문화체험 프로그램을 마련한다.

순천만국가정원 네덜란드정원에서는 전 세계 35종, 20만 송이의 튤립을 만날 수 잇다.

순천만국가정원 비오톱 습지에는 노란 유채꽃이 관람객을 맞이한다.

15일께부터는 순천만국가정원 서원 일대의 철쭉이 꽃망울을 터뜨리고, 5월 접어들면 한국정원 등에서 작약이 화려한 자태를 뽐낸다.

kjsun@yna.co.kr

<저작권자(c) 연합뉴스, 무단 전재-재배포 금지> 2017/04/08 11:01 송고

광고
댓글쓰기
배너
광고
AD(광고)
광고
많이 본 뉴스
많이 본 뉴스
종합
정치
산업/경제
사회
전국
스포츠
연예ㆍ문화
세계
더보기
AD(광고)
광고
AD(광고)