본문 바로가기 검색 바로가기 메뉴 바로가기
배너
배너

[실시간뉴스]

최종업데이트YYYY-mm-dd hh:mm:ss
검색

안철수 "공무원 시험에 청년 집중, 일자리 못만든 사회책임"

(서울=연합뉴스) 이광빈 기자 = 국민의당 안철수 대선후보는 7일 공무원 시험에 청년들이 몰리는 현상에 대해 "질 좋은 일자리를 충분히 만들지 못한 사회의 책임이다. 우리 기성세대의 책임이다. 저 같은 정치인들의 책임이다"고 말했다.

안 후보는 국가직 9급과 지방사회복지직 9급 공채시험을 하루 앞둔 이날 페이스북에 "일자리가 줄고 시대가 불확실하기 때문에 공무원 시험에 많은 젊은이가 눈을 돌리고 있다"면서 이같이 말했다.

안 후보는 "공무원 시험은 우리 사회에서 돈이나 빽이 아니라 오직 자기 실력으로 승부할 수 있는 많지 않은 기회"라며 "어떤 사람들은 '젊은이들이 꿈을 가져야지 공무원 같은 안정적인 자리에만 매달린다'고 질타한다. 여러분의 책임이 아니다"고 강조했다.

그는 "청년들이 꿈을 가져야 나라의 미래를 기대할 수 있다"면서 "젊은이들이 더 많은 기회를 가질 수 있는 나라를 만들겠다. 더 공정한 경쟁을 벌일 수 있는 나라를 만들겠다. 젊은이들의 꿈과 미래를 위해 제가 할 수 있는 일을 다 하겠다"고 약속했다.

그러면서 "모든 수험생 여러분, 그동안 갈고닦은 실력을 유감없이 발휘하시기 바란다"면서 "아무쪼록 오늘은 푹 주무시기 바란다. 파이팅이다"고 썼다.

lkbin@yna.co.kr

<저작권자(c) 연합뉴스, 무단 전재-재배포 금지> 2017/04/07 23:32 송고

광고
댓글쓰기
배너
광고
AD(광고)
광고
많이 본 뉴스
많이 본 뉴스
종합
정치
산업/경제
사회
전국
스포츠
연예ㆍ문화
세계
더보기
AD(광고)
광고