연합뉴스 본문 바로가기 메뉴 바로가기

연합뉴스 최신기사
뉴스 검색어 입력 양식

신화통신 "트럼프, 시진핑 방중 초청에 응했다"…일정 공개안돼

송고시간2017-04-07 16:26

"트럼프, 시진핑 방중 초청 응해".[신화통신 트위터]
"트럼프, 시진핑 방중 초청 응해".[신화통신 트위터]

(베이징=연합뉴스) 김진방 특파원 = 도널드 트럼프 미국 대통령이 시진핑(習近平) 중국 국가 주석의 방중 초청에 응했다고 중국 관영 신화통신이 7일 보도했다.

신화통신 트위터 계정(@XHNews)은 이날 오후 3시 10분께 "트럼프 대통령이 시진핑 주석의 초청에 응해 중국을 방문한다"고 발표했다.

두 정상이 이날 미국 플로리다 주 팜비치 마라라고 리조트에서 처음 만난 것으로 미뤄 시 주석은 만찬 전 가진 회담과 만찬 중에 트럼프 대통령에게 방중을 요청한 것으로 보인다.

중국 공산당 기관지 인민일보의 인터넷판인 인민망(人民網) 등 주요 매체들도 웨이보(微博·중국판 트위터)를 통해 관련 소식을 전하고 있다.

트럼프 대통령의 구체적인 방중 일정 등은 아직 공개되지 않았다.

chinakim@yna.co.kr

댓글쓰기
에디터스 픽Editor's Picks

영상

뉴스
댓글 많은 뉴스