본문 바로가기 검색 바로가기 메뉴 바로가기
배너
배너
배너

[실시간뉴스]

최종업데이트YYYY-mm-dd hh:mm:ss
검색

홍준표 "국민이 보수우파 본산 버리지 않을 것"

"언론비난도 있지만 좌고우면 않고 묵묵히 내길 갈 것"

(서울=연합뉴스) 강건택 기자 = 자유한국당 홍준표 대선 후보는 7일 "국민들은 새롭게 태어난 이 나라 보수우파의 본산을 버리지 않을 것으로 확신한다"고 말했다.

홍 후보는 이날 자신의 페이스북에 이같이 적고 "모두 함께 갑시다"라고 밝혔다.

이러한 언급은 국민의당 안철수 후보에게로 보수층 표심이 쏠리는 상황에서 자신이 '보수 적통'임을 내세워 지지층 이탈을 막겠다는 의도가 깔린 것으로 보인다.

그는 "선거를 하다 보면 이런 말 저런 말 다 듣는다. 언론으로부터 비난과 비판을 들을 때도 있다"면서도 "좌고우면하지 않고 묵묵히 내 길을 가는 것이 선거에 승리하는 지름길이라고 확신한다"고 강조했다.

전날 호남·제주와 충청에서 각각 선거대책위원회를 발족한 홍 후보는 "호남, 충청 당원 동지들이 보여준 열기는 TK(대구·경북) 못지않게 열성적이었다"며 "탄핵으로 흐트러진 지방 조직이 이제 거의 복구돼 가고 있다"고 평가했다.

이어 "이번 주까지 복구가 완료되면 나머지 한 달 동안 맹렬한 선거운동으로 5월 9일 강력한 우파 신정부를 수립해 당당한 서민 대통령이 되겠다"고 말했다.

홍준표 "국민이 보수우파 본산 버리지 않을 것" - 1

firstcircle@yna.co.kr

<저작권자(c) 연합뉴스, 무단 전재-재배포 금지> 2017/04/07 09:46 송고

광고
댓글쓰기
배너
광고
AD(광고)
광고
많이 본 뉴스
많이 본 뉴스
종합
정치
산업/경제
사회
전국
스포츠
연예ㆍ문화
세계
더보기
광고
광고