본문 바로가기 검색 바로가기 메뉴 바로가기
배너
배너

[실시간뉴스]

최종업데이트YYYY-mm-dd hh:mm:ss
검색

투표율 단골 꼴찌 인천 "이번 대선 만큼은…"

최근 8차례 선거에서 3차례 꼴찌…다른 선거도 늘 최하위권
인천시선관위 투표 참여 독려 이벤트 다채
벚꽃도 보고 투표도 하세요
벚꽃도 보고 투표도 하세요[연합뉴스 자료 사진]

(인천=연합뉴스) 강종구 기자 = 각종 선거 때마다 투표율 꼴찌를 도맡아온 인천에서 제19대 대통령선거를 앞두고 투표 참여 독려 이벤트가 다양하게 열린다.

인천시선거관리위원회는 9일 오전 11시 송도 센트럴파크 유엔광장에서 인천경찰청 기마경찰대와 공동으로 투표 참여 캠페인을 개최한다.

행사에서는 말 4필이 공원을 행진하며 준법선거와 정책 중심 투표 참여를 독려하는 퍼포먼스를 하고 승마 포토존이 운영된다.

17일 오전 7시 남동우체국에서는 '아름다운 선거 홍보단' 발대식이 열린다.

인천지역 집배원으로 구성된 홍보단은 자동이륜차에 투표 홍보 깃발을 달고 배달업무를 보게 된다.

프로야구 두산과 SK 경기가 열리는 23일 인천SK행복드림구장에서는 1루 응원석에서 단체 응원 퍼포먼스가 진행될 예정이다.

포토타임 땐 관중 2천 명이 참여하는 풍선 날리기 이벤트가 열리고 야구장 상공에는 홍보 비행선이 떠올라 투표 참여를 홍보한다.

또 5월 4∼5일에는 인천공항 여객터미널에 사전투표소를 설치해 여행객의 투표 참여를 독려할 계획이다.

인천시선관위는 정책선거·준법선거 원칙에 따라 더 많은 유권자가 소중한 참정권을 행사할 수 있도록 하는 데 주력할 방침이다.

인천은 지방선거, 국회의원 선거, 대통령선거 등 각종 선거에서 전국 17개 시도 가운데 늘 최하위권을 맴돌았다.

최근 10년간 치러진 8차례의 선거에서 인천은 무려 3차례나 꼴찌를 했다.

2006년 4회 지방선거에서 44.3%, 2007년 17대 대선에서 60.3%, 2012년 19대 총선에서 51.4%의 투표율로 전국 시·도 중 최하위를 기록했다.

다른 선거에서도 중위권에 진입조차 못 했다.

2008년 18대 총선에서는 42.5%로 15위, 2010년 5회 지방선거에서 13위, 2012년 18대 대선에서 74.0%로 14위, 2014년 6회 지방선거에서 53.7%로 15위였다.

가장 최근 치러진 작년 4월 20대 총선에서도 55.6%의 투표율로 14위를 기록했다.

학계에서는 인천 투표율이 낮은 것은 토박이 비율이 낮고 다른 지역에서 유입된 인구 비중이 높은 인구통계학적 특성과 관련이 있다고 말한다.

모호한 지역 정체성과 낮은 귀속감·연대감 탓에 투표에 별다른 흥미를 느끼지 못하는 유권자가 많아 투표율도 다른 지역보다 떨어진다고 보는 분석이 많다.

inyon@yna.co.kr

<저작권자(c) 연합뉴스, 무단 전재-재배포 금지> 2017/04/08 10:00 송고

광고
댓글쓰기
배너
광고
AD(광고)
광고
많이 본 뉴스
많이 본 뉴스
종합
정치
산업/경제
사회
전국
스포츠
연예ㆍ문화
세계
더보기
AD(광고)
광고
AD(광고)