연합뉴스 본문 바로가기 메뉴 바로가기

연합뉴스 최신기사
뉴스 검색어 입력 양식

태영호-현정화, 깜짝 남북 탁구 대결…아리랑TV 7일 방송

송고시간2017-04-06 15:38

(서울=연합뉴스) 윤고은 기자 = 국내로 망명한 태영호 전 영국주재 북한대사관 공사와 한국 여자 탁구계의 전설 현정화가 탁구 시합을 했다.

태영호-현정화, 깜짝 남북 탁구 대결…아리랑TV 7일 방송 - 1

이 특별한 경기가 7일 오후 8시30분 아리랑TV '스페셜 페닌술라 24'를 통해 방송된다.

아리랑TV는 태 전 공사와 함께 기획한 10부작 특별대담 '스페셜 페닌술라24'의 마지막 10편에서 태 전 공사와 현정화 대한탁구협회 부회장의 특별한 만남이 펼쳐진다고 6일 밝혔다.

현 부회장은 1991년 일본 세계탁구선수권대회에 출전한 남북탁구단일팀의 우승 주역으로, 북한에서도 큰 인기를 누렸다.

태 전 공사가 대한민국에서 가장 먼저 만나고 싶었던 인물로 현 부회장을 꼽으면서 이번 만남이 성사됐다.

아리랑TV는 "태 전 공사와 현 부회장이 만난 자리에서 즉석 남북 탁구대결을 펼쳤다"며 "현 부회장도 깜짝 놀란 태 전 공사의 숨겨진 탁구 실력이 공개된다"고 전했다.

한편, 이날 방송에서는 남북통일의 해법을 찾아본다.

태 전 공사는 "북 핵을 멈추려면 김정은 정권이 무너져야 가능하다"며 "김정은이 존재하는 한 통일은 어렵다"고 말했다.

태영호-현정화, 깜짝 남북 탁구 대결…아리랑TV 7일 방송 - 2

pretty@yna.co.kr

댓글쓰기
에디터스 픽Editor's Picks

영상

뉴스
댓글 많은 뉴스

CID : AKR20200711006300071

title : "트럼프, 사석에서 '팬데믹 희생양 코스프레'하며 타격에 불평"