연합뉴스 본문 바로가기 메뉴 바로가기

연합뉴스 최신기사
뉴스 검색어 입력 양식

외교부 "日대사의 조율안된 황대행 면담 표명 부적절"

송고시간2017-04-06 14:54

나가미네 야스마사 주한 일본대사 [연합뉴스 자료사진]

나가미네 야스마사 주한 일본대사 [연합뉴스 자료사진]

(서울=연합뉴스) 조준형 기자 = 외교부는 최근 약 3개월만에 서울로 돌아온 나가미네 야스마사(長嶺安政) 주한 일본대사가 귀임 직후 황교안 대통령 권한대행 총리를 만나겠다고 일방적으로 발표한 데 대해 "적절치 않다"며 유감을 표명했다.

조준혁 외교부 대변인은 6일 정례 브리핑에서 "외국정상 예방과 관련한 사항을 양측간 조율이 이뤄지지 않은 상황에서 대외적으로 언급한 것은 적절치 않다고 생각한다"고 말했다.

부산 일본 총영사관 앞 소녀상 설치에 대한 반발 차원에서 일본으로 돌아갔던 나가미네 대사는 지난 4일 85일만에 한국으로 복귀한 직후 공항에서 "즉시라도 황교안 대통령 직무대행 국무총리 등 중요 관계자들을 직접 만나 한일 (위안부) 합의의 실시(이행)에 대해 강력하게 요구할 생각"이라고 말해 외교적 결례라는 지적을 불렀다.

jhcho@yna.co.kr

댓글쓰기
에디터스 픽Editor's Picks

영상

뉴스
댓글 많은 뉴스