연합뉴스 본문 바로가기 메뉴 바로가기

연합뉴스 최신기사
뉴스 검색어 입력 양식

양양군, 현남면 바닷가 죽도 정상에 전망대 신축

송고시간2017-04-06 11:38

(양양=연합뉴스) 이종건 기자 = 강원 양양군이 지역 대표적 관광지인 현남면 인구리 죽도(竹島) 정상에 전망대를 신축했다.

양양군 현남면 인구리 죽도 전망대 [양양군청 제공]
양양군 현남면 인구리 죽도 전망대 [양양군청 제공]

죽도는 섬이 아닌 인구항 인근 바닷가에 있는 해발 100여m 높이의 야산이다.

정상에 있는 정자에 올라가면 북쪽으로는 시변리 해변, 남쪽으로는 인구해변을 한눈에 내려다볼 수 있는 명소여서 양양군은 이곳을 양양 8경의 하나로 선정했다.

하지만 해가 갈수록 정자 주변에 소나무가 우거져 관광객들이 해안을 제대로 관광하기 어려워지는 등 명소로서의 명성을 잃어갈 위기에 처했다.

이에 양양군은 정자 인근에 전망대를 설치하기로 하고 지난해 6월 공사에 착수, 최근 건물을 완공했다.

철골구조로 설치된 4층 규모의 전망대는 높이가 19.73m로, 몸무게 70㎏의 어른 870명을 동시에 지탱할 수 있고 진도 6의 지진에도 견딜 수 있도록 신축됐다.

양양군은 7일 전망대 준공식을 할 예정이다.

양양군 관계자는 "관광객들이 주변 해안을 더욱 잘 관망할 수 있도록 전망대를 설치했다"며 "전망대에서 바라볼 수 있는 시변리와 인구해변은 전국에서 수많은 서핑동호인이 찾아오는 대표적 서핑 명소여서 좋은 볼거리를 제공할 것으로 기대된다"고 말했다.

한편 양양군은 죽도 정자 주변에 설치된 산책로가 염분에 부식되고 파손돼 관광객 안전에 지장을 주자 지난해 1억5천여만원을 들여 시설을 정비했다.

momo@yna.co.kr

댓글쓰기
에디터스 픽Editor's Picks

영상

뉴스
댓글 많은 뉴스