연합뉴스 본문 바로가기 메뉴 바로가기

연합뉴스 최신기사
뉴스 검색어 입력 양식

부동산전문가 절반 이상 "1년 뒤 시장 나빠져"[KDI]

송고시간2017-04-06 12:00

"매매가격 완만하게 하락하고 전세가격은 현재와 비슷할 것"

부동산전문가 절반 이상 "1년 뒤 시장 나빠져"(CG)
부동산전문가 절반 이상 "1년 뒤 시장 나빠져"(CG)

[연합뉴스TV 제공]

(세종=연합뉴스) 이대희 기자 = 상당수의 부동산전문가들이 1년 후 부동산시장을 비관적으로 전망했다.

한국개발연구원(KDI)은 6일 발표한 '경제동향 4월호'에서 학계, 연구원, 금융기관 등 부동산시장 전문가 100여명을 대상으로 설문조사를 벌인 결과를 실었다.

다수의 전문가들은 올해 1분기 부동산시장을 보통 이하로 평가했고, 1년 후 부동산시장은 부정적으로 전망했다고 KDI는 밝혔다.

KDI 한국개발연구원 [연합뉴스TV 제공]

KDI 한국개발연구원 [연합뉴스TV 제공]

1분기 중 부동산시장을 긍정적으로 평가하는 응답 비중은 전분기보다 하락했지만, 보통과 부정적인 평가 비중은 93.1%로 상승했다.

구체적으로 보통이 59.8%로 가장 많았으며, 나쁨(33.3%), 좋음(4.9%), 매우 나쁨(2.0%) 순이었다.

작년 4분기 15.7%로 비중이 다소 높았던 좋음이 크게 축소됐다.

1년 후 부동산시장을 부정적으로 전망한 응답자의 비중은 전분기보다 소폭 축소됐지만, 여전히 긍정적일 것이라는 답변을 압도했다.

영상 기사 부동산전문가 절반 이상 "1년 뒤 시장 나빠져"
부동산전문가 절반 이상 "1년 뒤 시장 나빠져"

상당수의 부동산전문가들이 1년 후 부동산시장을 비관적으로 전망했습니다. 한국개발연구원이 학계, 연구원, 금융기관 등 부동산시장 전문가 100여명에 대해 설문조사를 한 결과 1년 후 부동산시장이 나쁠 것이라고 예상을 사람이 57.8%로 나타났습니다. 보통은 36.3%, 좋음 3.9%, 매우 나쁨 2% 순이었습니다. 전문가들은 매매가격이 완만하게 하락하고, 전세가격은 현재와 비슷할 것으로 전망했으며, 매매거래량과 분양물량은 감소하고 미분양물량은 증가할 것으로 내다봤습니다. 연합뉴스TV : 02-398-4441(기사문의) 4409(제보), 카톡/라인 jebo23

나쁨이 57.8%로 가장 비중이 높았으며, 보통(36.3%), 좋음(3.9%), 매우 나쁨(2.0%) 순서였다..

전분기 조사 때 나쁨의 비중은 63.7%였지만 다소 감소했다. 전분기와 올해 1분기 조사 모두 매우 좋음 응답은 없었다.

전문가들은 매매가격이 완만하게 하락하고, 전세가격은 현재와 비슷할 것으로 전망했다.

매매거래량과 분양물량은 감소하고 미분양물량은 증가할 것으로 내다봤다.

총부채상환비율(DTI)과 주택담보대출비율(LTV), 각종 규제에 대한 현재 부동산정책에 대해서는 유지해야 한다는 의견이 우세했다.

2vs2@yna.co.kr

댓글쓰기
에디터스 픽Editor's Picks

영상

뉴스
댓글 많은 뉴스