연합뉴스 본문 바로가기 메뉴 바로가기

연합뉴스 최신기사
뉴스 검색어 입력 양식

중국과의 교역, 북한 전체 교역의 90% 넘어

송고시간2017-04-06 10:21


중국과의 교역, 북한 전체 교역의 90% 넘어

북중교역(CG)
북중교역(CG)

[연합뉴스TV 제공]

(서울=연합뉴스) 김승욱 기자 = 북한의 지난해 전체 교역 규모에서 중국이 차지하는 비중이 90%를 넘는 것으로 나타났다.

6일 세계무역기구(WTO) 산하 국제무역센터(ITC)에 따르면 지난해 북한의 총 교역액은 60억2천만 달러(6조8천억원)로 집계됐다.

수출은 28억3천만 달러, 수입은 31억9천만 달러다.

북한과 중국의 총 교역액은 55억1천만 달러(6조2천억원)로, 북한의 총 교역액의 91.5%에 달한다.

이런 수치는 미국과 유엔 등 국제기구가 대북 경제 제재의 효율성을 높이기 위해 중국의 역할을 강조하는 이유를 잘 보여준다.

중국에 이어서는 인도가 대북 교역 규모 2위를 차지했다.

지난해 북한과 인도의 총 교역액은 1억4천만 달러(1천580억원)로 나타났다.

필리핀은 북한과 총 교역액이 8천700만 달러(980억원)로 3위, 러시아는 7천600만 달러(860억원)로 4위, 태국은 5천만 달러(560억원)로 5위를 차지했다.

ksw08@yna.co.kr

댓글쓰기
에디터스 픽Editor's Picks

영상

뉴스
댓글 많은 뉴스