연합뉴스 본문 바로가기 메뉴 바로가기

연합뉴스 최신기사
뉴스 검색어 입력 양식

'노후' 시화산단, 2020년까지 새로 태어난다

송고시간2017-04-06 10:20

2천246억 들여 경쟁력 강화 '재생 사업' 추진

(시흥=연합뉴스) 이우성 기자 = 경기도 시흥시 시화 국가산업단지가 국토교통부 지정 노후 산단 재생사업지구로 선정돼 근로환경이 개선되고 교통이 편리해진다.

시화 국가사업단지
시화 국가사업단지

[연합뉴스 자료사진]

6일 시흥시에 따르면 국토교통부는 지난달 말 노후 산업단지 경쟁력 강화를 위한 제4차 노후 산단 재생사업지구로 천안과 원주, 여수, 창원, 시화 산단을 선정했다.

이에 따라 시화 산단에는 2020년까지 국비 187억원 등 모두 2천246억원이 투입돼 재생 사업이 진행된다.

이 사업을 통해 주요 업종을 고부가가치 업종으로 전환하기 위한 토지이용계획 변경, 근로환경 개선, 지원시설 확충이 추진된다.

또 노상 주차장과 주차빌딩을 설치하고 노후한 도로, 부족한 공원 등 기반시설도 보강된다.

시흥시는 경기도, 상공회의소, 기업협의체 등 유관기관과 재생사업 추진 협의체를 구성해 시화 산단의 경쟁력을 강화하기 위한 사업을 추진할 계획이다.

gaonnuri@yna.co.kr

댓글쓰기
에디터스 픽Editor's Picks

영상

뉴스
댓글 많은 뉴스