연합뉴스 본문 바로가기 메뉴 바로가기

연합뉴스 최신기사
뉴스 검색어 입력 양식

대구 점새늪·천을산 2곳 자연환경 체험공간으로 조성

송고시간2017-04-06 10:15

구암동 숲체험공원
구암동 숲체험공원

개발제한구역 환경문화사업으로 조성한 구암동 숲체험공원. [대구시 제공=연합뉴스]

(대구=연합뉴스) 이재혁 기자 = 개발제한구역인 대구 동구 점새늪과 수성구 천을산이 자연환경 체험공간으로 거듭난다.

대구시는 안심연근단지 내 점새늪, 천을산 2곳에 환경문화사업을 한다.

개발제한구역 자연환경을 이용해 자연과 체험이 어우러진 생활문화 공간을 조성하는 국토교통부 공모 사업이다.

시는 15억원을 들여 점세늪에 연꽃 생태공원, 천을산에 해맞이 동산을 만든다.

점세늪 40㎞ 구간에 연꽃과 수생식물을 심고, 1.4㎞에 경관길, 쉼터를 설치하는 등 10억원으로 연꽃생태공원을 조성한다.

또 천을산 정상부 1천㎡에 해맞이 동산(피크닉장)을 만들고 산책로 정비하거나 쉼터를 조성하는 데 5억원을 투입한다.

시는 2009년부터 국비 122억원을 받아 팔공산 왕건 누리길, 도원지 수변경관 조성, 구암동 숲체험공원 등 21곳에 환경문화사업을 했다.

권오환 대구시 도시계획과장은 "개발제한구역 녹지와 자연경관을 활용한 여가 공간 발굴을 지속해 더 많은 시민이 공유할 수 있도록 하겠다"고 말했다.

yij@yna.co.kr

댓글쓰기
에디터스 픽Editor's Picks

영상

뉴스
댓글 많은 뉴스