연합뉴스 본문 바로가기 메뉴 바로가기

연합뉴스 최신기사
뉴스 검색어 입력 양식

갤러리아백화점, 2019년 수원 광교점 연다

송고시간2017-04-06 09:57

(서울=연합뉴스) 강종훈 기자 = 한화갤러리아는 수원 광교 컨벤션복합단지에 2019년 갤러리아 광교점(가칭)을 열 예정이라고 6일 밝혔다.

광교 컨벤션복합단지는 지방 정부와 한화그룹이 협력해 총면적 8만1천㎡(2만4천500여평) 규모 대지에 총 2조원대 사업비를 투입해 건설하는 대규모 마이스(MICE) 복합단지다.

국제회의가 가능한 컨벤션센터, 47층 규모의 고급 주거형 오피스텔, 270여개의 객실을 보유한 호텔, 아쿠아리움, 백화점 등이 들어선다.

일산 호수공원의 2배가 넘는 면적의 광교 호수공원과 연결돼 있다.

갤러리아백화점은 연면적 15만㎡(4만5천여평, 지하 6층~지상 12층), 영업면적 7만3천㎡(2만2천여평) 규모로 개발된다.

갤러리아는 광교신도시가 경기 남부 상관의 중심지로 발전할 가능성이 매우 커 광교점의 성장 잠재력이 크다고 판단했다.

경기 남부권은 인구 증가율이 국내에서 가장 높은 지역으로 2019년에는 인구가 현재 부산시 규모(350만명)로 증가할 것으로 전망된다.

갤러리아는 베이징 CCTV 사옥, 타이베이 퍼포밍 아트센터, 이탈리아 프라다 파운데이션 등 세계 건축계가 주목하는 여러 건물을 설계한 건축가 렘 콜하스와 협업해 지역의 랜드마크를 만든다는 계획이다.

렘 콜하스는 건축계의 노벨상으로 불리는 프리츠커상을 수상한 유명 건축가다.

광교점 개점 예정인 2019년은 한화갤러리아가 1979년 한양쇼핑센터 영동점으로 백화점 사업을 시작한 지 40주년이 되는 해이다.

갤러리아백화점, 2019년 수원 광교점 연다 - 1

double@yna.co.kr

댓글쓰기
에디터스 픽Editor's Picks

영상

뉴스
댓글 많은 뉴스