연합뉴스 본문 바로가기 메뉴 바로가기

연합뉴스 최신기사
뉴스 검색어 입력 양식

전세계 흡연자 작년 10억 명 육박…흡연원인 사망자 640만명

송고시간2017-04-06 09:46

(서울=연합뉴스) 이해영 기자 = 담배를 일상적으로 피우는 흡연자는 세계적으로 10억 명에 육박하는 것으로 추산됐다. 2015년의 경우 640만 명이 흡연이 원인이 돼 사망한 것으로 파악됐다.

이런 사실은 미국, 영국, 일본 등의 전문가들이 참여한 국제연구팀이 세계보건기구(WHO) 등으로부터 입수한 2천800건 이상의 흡연과 건강에 관한 자료분석 결과, 밝혀졌다고 NHK가 6일 전했다.

국제연구팀이 5일자 국제의학 전문지 랜싯(The Lancet)에 발표한 논문에 따르면 2015년 기준 세계 195개국과 지역에서 일상적으로 담배를 피우는 흡연자는 약 9억3천300만 명으로 추산됐다.

흡연율은 남자 25.0%, 여자 5.4%였다. 5년 전인 1990년의 흡연율은 남자 34.9%, 여자 8.2%였다. 담뱃값 인상과 흡연의 폐해에 대한 교육 등의 효과로 많은 국가에서 흡연율이 낮아진 것으로 나타났다.

2015년 1년간 심장질환이나 폐암 등 흡연이 원인인 것으로 추정되는 질병으로 인한 사망자는 640만 명에 이른 것으로 추산됐다.

흡연으로 인한 사망자 수가 가장 많은 국가는 중국으로 177만 명 이었다. 이어 인도 74만 명, 미국 47만 명의 순이었다. 일본은 16만6천 명으로 흡연으로 인한 사망자 수가 6번째로 많았다.

연구팀은 "흡연율이 여전히 높은 국가도 있다"고 지적하고 "흡연으로 인한 사망을 막기 위해 더 효율적인 정책과 법제도 정비 등의 금연대책을 추진할 필요가 있다"고 강조했다.

전세계 흡연자 작년 10억 명 육박…흡연원인 사망자 640만명 - 1

lhy5018@yna.co.kr

댓글쓰기
에디터스 픽Editor's Picks

영상

뉴스
댓글 많은 뉴스