연합뉴스 본문 바로가기 메뉴 바로가기

연합뉴스 최신기사
뉴스 검색어 입력 양식

[특징주] 코오롱생명과학, '인보사' 기대감에 강세

송고시간2017-04-06 09:32

세계최초 퇴행성관절염 세포유전자 치료제 최종품목허가 심사중

(서울=연합뉴스) 유현민 기자 = 코오롱생명과학[102940]이 양산이 임박한 세계 최초의 퇴행성관절염 세포유전자 치료제 '인보사' 기대감에 6일 장 초반 강세를 보이고 있다.

이날 오전 9시 28분 현재 코스닥시장에서 코오롱생명과학은 전날보다 6.17% 오른 13만6천원에 거래됐다.

인보사는 국내에서 임상 3상을 마치고 식품의약품안전처의 최종 품목허가 심사를 받고 있는 바이오신약이다. 퇴행성관절염 환자에게 수술 없이 단 1회만 주사제 투여를 하면 1년 이상 통증을 완화하고 활동성이 증가한다는 효과가 임상 과정에서 확인됐다.

미국에서도 임상 2상 시험을 성공적으로 마쳤고 조만간 임상 3상에 들어갈 예정이다. 코오롱생명과학은 작년 11월에 일본 미쓰비시다나베 제약과 단일국 기준으로 역대 최고액인 5천억 원에 기술수출 계약을 체결하기도 했다.

코오롱생명과학 임직원은 전날 공장에서 이웅열 회장이 참석한 가운데 19년간의 인보사 개발 여정을 기념하는 토크쇼 이벤트를 마련했다.

hyunmin623@yna.co.kr

댓글쓰기
에디터스 픽Editor's Picks

영상

뉴스
댓글 많은 뉴스