연합뉴스 본문 바로가기 메뉴 바로가기

연합뉴스 최신기사
뉴스 검색어 입력 양식

세종신도시에 '세종남부경찰서' 생긴다…2020년 개서

송고시간2017-04-06 09:47

(세종=연합뉴스) 이재림 기자 = 행정중심복합도시건설청(행복청)이 세종시 신도시 인구 유입에 따른 신속한 치안 서비스 제공을 위해 보람동(3-2생활권) 세종시청 옆에 세종남부경찰서를 신설한다.

세종시 신도시 전경 [연합뉴스 자료사진]

세종시 신도시 전경 [연합뉴스 자료사진]

세종남부경찰서는 348억원이 투입돼 지하 1층·지상 5층, 건물면적 9천500㎡ 규모로 건립된다. 준공 목표는 2020년이다.

행복청은 기존 사각형 형태인 경찰서 형태 대신 독특하고 창의적인 구조로 건물을 신축할 예정이다.

시민에게 친숙한 장소로 인식될 수 있도록 밝고 부드러운 이미지의 자재와 색상을 적용하는 한편 업무 특성에 맞게 일반실과 특수실 동선을 분리할 방침이다.

설계 공모는 이달 중 진행한다.

2020년 준공 예정인 세종남부경찰서 위치도 [행복청 제공=연합뉴스]

2020년 준공 예정인 세종남부경찰서 위치도 [행복청 제공=연합뉴스]

세종남부경찰서가 출범하면 현재 조치원읍에 있는 세종경찰서(세종북부경찰서로 명칭 변경 예정)와 나눠 지역 치안 수요를 담당하게 된다.

최재석 행복청 공공청사기획과장은 "세종남부경찰서가 신설되면 신도시 주민의 삶의 질 향상에 많은 도움이 될 것"이라며 "공사가 차질 없이 진행될 수 있도록 충남지방경찰청과 긴밀히 협의해 나가겠다"고 말했다.

walden@yna.co.kr

댓글쓰기
에디터스 픽Editor's Picks

영상

뉴스
댓글 많은 뉴스