연합뉴스 본문 바로가기 메뉴 바로가기

연합뉴스 최신기사
뉴스 검색어 입력 양식

"산불·재선충병·산림훼손 신고 이제는 앱 하나로"

송고시간2017-04-06 08:46

산림청, 통합 앱 '스마트 산림재해' 출시

(대전=연합뉴스) 유의주 기자 = 산림청이 산불, 산림훼손 신고 등 그동안 별개로 운영됐던 앱(애플리케이션)을 하나로 통합해 '스마트 산림재해' 앱을 출시했다.

"산불·재선충병·산림훼손 신고 이제는 앱 하나로" - 1

6일 산림청에 따르면 그동안 산림재해, 산림훼손 발생 신고를 하려면 각각의 앱을 사용해야 했지만, 스마트 산림재해를 활용하면 하나의 앱으로 신속하고 편리하게 신고할 수 있다.

산림청은 출시에 앞서 전국 산림 현장에서 기능 점검을 마쳤다.

안드로이드 기반 스마트폰 사용자는 구글 플레이스토어에서 '스마트 산림재해' 앱을 다운받아 설치할 수 있다.

"산불·재선충병·산림훼손 신고 이제는 앱 하나로" - 2

아이폰용은 올해 개발해 내년 상반기 중 서비스할 예정이다.

산불, 산림훼손, 소나무재선충병 발생 신고 때 화면 하단에 있는 신고 아이콘을 누른 뒤 앱 촬영신고 또는 전화신고 기능을 이용하면 된다.

이 앱은 단순 신고 기능에서 벗어나 사용자가 있는 주변의 산불·산사태 발생위험에 대한 예측 정보, 기온·풍향 등의 날씨정보도 제공한다.

처리 결과를 알림 정보로 회신해 주는 등 정부와 국민 간 소통을 강화했으며, 기상청 등 유관기관의 정보도 함께 제공한다.

류광수 기획조정관은 "각기 따로 운영됐던 앱을 하나로 통합해 국민 편의를 높였다"며 "산촌 주민과 산림을 이용하는 국민의 안전에 많은 도움이 될 것"이라고 기대했다.

yej@yna.co.kr

댓글쓰기
에디터스 픽Editor's Picks

영상

뉴스
댓글 많은 뉴스