연합뉴스 본문 바로가기 메뉴 바로가기

연합뉴스 최신기사
뉴스 검색어 입력 양식

벚꽃 어쩌나…경남 요란한 봄비 최대 108㎜

송고시간2017-04-06 07:59

(창원=연합뉴스) 박정헌 기자 = 5일 오후부터 6일 오전까지 경남 일대에 많은 비가 내려 일부 지역엔 호우주의보가 발령되기도 했다.

봄비 그래픽 [연합뉴스 자료사진]
봄비 그래픽 [연합뉴스 자료사진]

창원기상대는 6일 오전 7시까지 경남에 20∼100㎜의 비가 내렸다고 밝혔다.

지역별 누적 강수량은 창원 108㎜, 남해 107㎜, 고성 101.5㎜, 진주 62.5㎜, 거창 23㎜ 등이었다.

요란한 봄비 때문에 창원에는 이날 오전 4시 40분께 호우주의보가 발효됐다가 오전 6시 20분께 해제됐다.

기상대는 남서쪽에서 따뜻하고 습한 다량의 수증기가 유입되면서 경남에 굵은 빗줄기가 쏟아졌다고 설명했다.

경남에 10∼30㎜의 비가 더 내리다 내륙은 오전부터, 해안가는 오후부터 맑아진다고 기상대는 예보했다.

기상대 관계자는 "일부 지역에 많은 비가 내린 만큼 교통안전, 시설물관리 등에 유의해야 한다"고 당부했다.

home1223@yna.co.kr

댓글쓰기
에디터스 픽Editor's Picks

영상

뉴스
댓글 많은 뉴스