본문 바로가기 검색 바로가기 메뉴 바로가기
배너
배너

[실시간뉴스]

최종업데이트YYYY-mm-dd hh:mm:ss
검색

日 고령 운전자 사고 급증에도 70% "운전에 자신 있다"

(도쿄=연합뉴스) 김정선 특파원 = 최근 일본에서 고령 운전자들의 교통사고가 잇따르는 가운데 80세 이상 운전자의 70% 이상이 운전에 여전히 자신이 있다고 여긴다는 설문조사 결과가 나왔다.

60세 이상의 연령층은 특히 나이가 들수록 운전에 대한 자신감이 높아져 자칫 사고에 취약해질 수 있다는 우려가 나온다.

5일 요미우리신문에 따르면 지난해 75세 이상 운전자에 의한 사망사고가 459건이 발생, 전체 사망사고 중 13.5%를 차지했다.

이는 10년 전인 2006년의 7.4%보다 많이 증가한 것이다.

반면 민간기관인 MS&AD기초연구소가 지난 2월 20~94세 남녀 1천 명을 대상으로 설문조사를 벌인 결과 '운전에 자신을 갖고 있다'고 답한 비율이 80대 이상 운전자 중에선 72%로 나타났다.

연령별로 살펴보면 20대에선 운전에 자신감을 보인 응답자가 49.3%였다.

신문은 이러한 비율이 60~64세에선 38%였지만 이후에는 연령이 높아질수록 비율도 상승해 70~74세에서 60.7%, 75~79세에서 67.3% 등으로 집계됐다고 전했다.

연구소 측은 "경험이 과신으로 이어져 시력이나 반사신경 등 신체능력이 약해지는 것에 주의를 기울이지 않는 이들이 많은 것은 아닌지 생각해 볼 필요가 있다"고 말했다.

일본에선 고령 운전자들의 교통사고가 잇따르자 지난달 12일부터 75세 이상 고령자에게 운전면허를 갱신할 때 반드시 치매 검사를 받도록 하는 등 대책을 강화하고 있다.

또 고령 운전자 사고…日서 병원 돌진해 2명 사망
또 고령 운전자 사고…日서 병원 돌진해 2명 사망(도쿄 교도=연합뉴스) 지난 12일 오후 3시께 일본 도쿄 다치카와(立川)시의 국립병원기구재해의료센터에서 83세 여성이 운전하던 승용차가 보도를 건너던 30대 남녀 2명을 치어 숨지게 했다. 이 차량은 두 사람을 친 뒤에도 앞으로 돌진해 콘크리트벽을 들이받은 뒤에야 멈췄다. 2016.11.13
choinal@yna.co.kr

jsk@yna.co.kr

<저작권자(c) 연합뉴스, 무단 전재-재배포 금지> 2017/04/05 17:15 송고

광고
댓글쓰기
배너
광고
AD(광고)
광고
많이 본 뉴스
많이 본 뉴스
종합
정치
산업/경제
사회
전국
스포츠
연예ㆍ문화
세계
더보기
AD(광고)
광고