본문 바로가기 검색 바로가기 메뉴 바로가기
배너
배너

[실시간뉴스]

최종업데이트YYYY-mm-dd hh:mm:ss
검색

일본인 관광객에 눈 돌리는 대구시…직항도시 5곳이 타깃

대구국제공항
대구국제공항[연합뉴스TV 캡처]

(대구=연합뉴스) 이재혁 기자 = 대구시는 일본 직항노선이 5곳으로 확대함에 따라 일본인 관광객 유치를 위한 지역별 특화 마케팅에 나선다.

대구∼일본 직항노선은 도쿄, 오사카, 후쿠오카, 삿포로에 이어 지난 2일 오키나와까지 5곳으로 늘었다.

직항도시 5곳에 운항하는 항공편은 모두 110편으로 접근성이 크게 개선됐다.

시는 5∼8일 티웨이항공, 한국관광공사 대구경북지사와 일본 여행사·언론사 한방·미용체험 팸투어를 하고 오는 6월 대구관광상품을 본격 출시할 예정이다.

또 간사이 지역 여행사 대상 대구·안동·문경 체험 팸투어(13∼15일), 일본 여행작가·블로거·여행사 대상 대구·안동 힐링&파워스팟 팸투어(18∼20일)로 대구 도심 관광과 경북 세계문화유산을 엮은 상품을 홍보한다.

21∼23일에는 도쿄 여행사를 대상으로 달구벌 관등놀이 풍등축제 체험 팸투어를 해 풍등축제 관광상품화를 추진한다.

시는 대구∼일본 직항 관광상품을 연중 판매하기 위해 항공사(티웨이, 에어부산), 한국관광공사와 온·오프라인 관광콘텐츠 소개, 대구 방문 이벤트, 현지 관광홍보설명회, 파워블로거 SNS 홍보 등에 힘쓰기로 했다.

정풍영 문화체육관광국장은 "일본 직항노선 확대를 계기로 일본인 관광객을 유치할 수 있는 상품을 개발하고 있다"며 "직항도시를 중심으로 대구를 알리고 도심 관광과 세계유산, 자연자원을 연계한 상품 마케팅을 강화하겠다"고 말했다.

yij@yna.co.kr

<저작권자(c) 연합뉴스, 무단 전재-재배포 금지> 2017/04/05 16:43 송고

광고
댓글쓰기
배너
광고
AD(광고)
광고
많이 본 뉴스
많이 본 뉴스
종합
정치
산업/경제
사회
전국
스포츠
연예ㆍ문화
세계
더보기
AD(광고)
광고