연합뉴스 본문 바로가기 메뉴 바로가기

연합뉴스 최신기사
뉴스 검색어 입력 양식

재난보험 가입 업소에 인증 스티커…최고 1억5천만원 보상

송고시간2017-04-06 06:00

재난보험 가입 업소에 인증 스티커…최고 1억5천만원 보상 - 1

(서울=연합뉴스) 고동욱 기자 = 국민안전처는 다중이용시설을 이용하는 이들이 해당 업소가 재난배상책임보험에 가입했는지 확인할 수 있도록 '가입인증 스티커'를 부착한다고 6일 밝혔다.

올해 1월부터 재난취약시설 의무보험 제도가 시행됨에 따라 19종류, 20만 곳의 시설이 재난배상책임보험에 반드시 가입해야 한다.

이전에 보험가입 대상으로 지정돼 있지 않던 1층 음식점과 숙박업소, 주유소, 지하상가, 15층 이하 아파트 등이 의무가입 대상으로 추가됐다.

이들 업소는 오는 7월 7일까지 보험에 가입해야 하며, 계도기간인 12월 31일까지도 가입하지 않으면 최고 300만원의 과태료가 부과된다.

보험에 가입한 업소에서 화재, 폭발, 붕괴 등의 사고가 나면 사망자는 최고 1억5천만원의 보상을 받을 수 있다.

후유장해에는 등급별로 1천만원∼1억5천만원이 보상된다.

또 재산 피해를 본 경우에는 건물을 포함해 최고 10억원의 보상을 받을 수 있다.

국민안전처 변지석 재난보험과장은 "아직 가입하지 않은 업소는 이용객과 업주 자신을 위해 자발적으로 재난배상책임보험에 가입해 달라"고 밝혔다.

재난보험 가입 업소에 인증 스티커…최고 1억5천만원 보상 - 2

sncwook@yna.co.kr

댓글쓰기
에디터스 픽Editor's Picks

영상

뉴스
댓글 많은 뉴스