본문 바로가기 검색 바로가기 메뉴 바로가기
배너
배너

[실시간뉴스]

최종업데이트YYYY-mm-dd hh:mm:ss
검색

김포 한강시네폴리스사업 단지 토지·건물 내달 보상

민간사업자 이행보증금 40억 납부…하반기 기반공사 시작

(김포=연합뉴스) 김창선 기자 = 김포 한강시네폴리스 사업 특수목적법인인 ㈜한강시네폴리스개발이 사업 용지 내의 토지와 건물 보상을 이르면 내달 착수한다.

김포 한강시네폴리스 산업단지 조감도 [김포시 제공=연합뉴스]
김포 한강시네폴리스 산업단지 조감도 [김포시 제공=연합뉴스]

한강시네폴리스개발은 민간사업자인 국도컨소시엄이 사업협약 이행보증금 40억원을 최근 납부함에 따라 시공사와 책임 준공 약정 체결, 금융사와 자금조달 계약 등을 한다.

내달 중순 보상을 시작하고 늦어도 올 하반기 기반조성 공사를 시작한다.

시공사로 포스코건설, 자금조달 금융사로는 메리츠증권이 각각 논의 중인 것으로 알려졌다.

한강시네폴리스개발은 김포시 산하 김포도시공사 20%, 국도이엔지 48%, 동문건설·국제자산신탁·교보증권 각 10%, 희림건축과 인토엔지니어링 각 1%의 지분율로 구성됐다.

이 개발사업은 2019년 말까지 9천900억원을 들여 김포시 고촌읍 향산리·걸포동 일대 112만1천㎡에 문화콘텐츠와 첨단 기술이 융합된 미래도시를 조성한다.

단지는 산업시설 38.6%, 공공시설 38.5%, 주거 14.2%, 상업시설 5.4%, 지원시설 3.3% 등으로 구성됐으며 공동주택 3천900가구가 들어선다.

한강에 접한 시네폴리스는 김포공항 등 서울 강서구와 붙어 있고 인천국제공항과는 차량으로 25분이면 닿을 수 있는 등 지리적 입지가 좋다는 평가를 받고 있다.

서울 외곽순환고속도로와 김포한강로, 2018년 11월 개통 예정인 김포지하철이 통과하거나 인접해 있는 등 교통 인프라도 뛰어나다.

김포시는 5일 "부동산 경기 침체, 엄격한 환경영향 평가 등으로 지지부진했던 사업이 이제야 본격 추진하게 됐다"며 "수도권 최고의 영상문화도시로 만들 것"이라고 말했다.

changsun@yna.co.kr

<저작권자(c) 연합뉴스, 무단 전재-재배포 금지> 2017/04/05 15:45 송고

광고
댓글쓰기
배너
광고
AD(광고)
광고
많이 본 뉴스
많이 본 뉴스
종합
정치
산업/경제
사회
전국
스포츠
연예ㆍ문화
세계
더보기
AD(광고)
광고