본문 바로가기 검색 바로가기 메뉴 바로가기
배너
배너

[실시간뉴스]

최종업데이트YYYY-mm-dd hh:mm:ss
검색

검찰, 6일께 박 前대통령 구속기간 연장…내주말 기소 방침

박근혜 구속 후 첫 검찰조사(PG)
박근혜 구속 후 첫 검찰조사(PG)[제작 이태호 최자윤]

(서울=연합뉴스) 전성훈 이보배 기자 = '박근혜-최순실 게이트'를 파헤치는 검찰이 이번 주중 박근혜 전 대통령의 구속 기간을 연장할 방침이다.

검찰 특별수사본부 관계자는 5일 기자들과 만나 '구속기간 연장 가능성'과 관련한 질문에 "일단 지금으로선 가늠하기 어렵다"면서도 "연장을 전제로 해야 하지 않겠냐"며 연장을 기정사실화했다.

검찰은 지난달 31일 뇌물수수 등 혐의로 박 전 대통령을 구속했다.

형사소송법에 따라 피의자 구속 기간은 최대 20일이다. 구속 당일부터 산정해 1차로 열흘간 신병을 확보할 수 있으며 한차례 연장할 경우 열흘이 추가된다.

박 전 대통령의 1차 구속 기간 만료(9일) 즈음에 주말과 휴일이 껴 있어 이르면 6일이나 늦어도 7일 중에는 검찰이 법원에 연장 신청을 할 것으로 예상된다.

검찰은 전날 박 전 대통령이 수감된 서울구치소에 수사팀을 보내 1차 '옥중 조사'를 했고 6일 2차 조사가 예정돼 있다.

검찰은 추가로 서너 차례 대면조사를 진행해 범죄 사실과 세부 혐의를 확정한 뒤 4월 17일 대선 공식 선거운동이 시작되기 전에는 박 전 대통령을 재판에 넘길 방침이다.

lucho@yna.co.kr

<저작권자(c) 연합뉴스, 무단 전재-재배포 금지> 2017/04/05 15:08 송고

광고
댓글쓰기
배너
광고
AD(광고)
광고
많이 본 뉴스
많이 본 뉴스
종합
정치
산업/경제
사회
전국
스포츠
연예ㆍ문화
세계
더보기
AD(광고)
광고