본문 바로가기 검색 바로가기 메뉴 바로가기
배너
배너

[실시간뉴스]

최종업데이트YYYY-mm-dd hh:mm:ss
검색

"中 여성, 12단계 화장이 대세…한국 화장품 가장 선호"

칸타 TNS코리아 '중국 여성 화장품 인사이트' 보고서
칸타 TNS코리아 '중국 여성 화장품 인사이트' 보고서 발표
칸타 TNS코리아 '중국 여성 화장품 인사이트' 보고서 발표(서울=연합뉴스) 중국 여성의 화장품 사용이 고도로 세분돼 20∼30대 중국 여성들은 평균 12단계의 화장을 즐기는 것으로 나타났다. 이 중 4명 중 1명은 17단계 이상의 화장을 일상적으로 했다. 글로벌 시장 정보회사 칸타 TNS코리아는 중국의 소득 상위 70%인 20∼39세 여성 4천여명의 코스메틱 라이프를 연구 조사한 2017 '중국향' 화장품 인사이트 보고서의 주요 결과를 5일 발표했다.사진은 중국 여성들의 화장대 모습. [칸타 TNS제공=연합뉴스]

(서울=연합뉴스) 김은경 기자 = 중국 여성의 화장품 사용이 고도로 세분돼 20∼30대 중국 여성들은 평균 12단계의 화장을 즐기는 것으로 나타났다.

이 중 4명 중 1명은 17단계 이상의 화장을 일상적으로 했다.

글로벌 시장 정보회사 칸타 TNS코리아는 중국의 소득 상위 70%인 20∼39세 여성 4천여명의 코스메틱 라이프를 연구∙조사한 2017 '중국향' 화장품 인사이트 보고서의 주요 결과를 5일 발표했다.

이번 조사의 응답자들은 피부 관리에 5.3단계, 피부 표현에 2.9단계, 색조 화장에 4.0단계 등 평균 12단계의 화장을 하고 있다고 답했다.

이 중 25%는 피부 관리 7개, 피부 표현 4개, 색조 화장 6개 등 총 17개 이상의 화장품을 바른다고 밝혔다.

특히 이들은 밤에 피부 관리를 위해 평균 5.5단계로 화장품을 바른다고 답했다. 2010년 칸타 TNS코리아가 조사했던 평균 2.7단계에서 두 배 이상 늘어난 수치다.

피부 관리 중 마스크팩은 응답자의 70%가 저녁 스킨 케어 단계에서 사용한다고 밝혔다. 그중 14%는 저녁에 서로 다른 유형으로 마스크팩만 두 차례 이상 활용했다.

칸타 TNS코리아 '중국 여성 화장품 인사이트' 보고서 발표
칸타 TNS코리아 '중국 여성 화장품 인사이트' 보고서 발표(서울=연합뉴스) 중국 여성의 화장품 사용이 고도로 세분돼 20∼30대 중국 여성들은 평균 12단계의 화장을 즐기는 것으로 나타났다. 이 중 4명 중 1명은 17단계 이상의 화장을 일상적으로 했다. 글로벌 시장 정보회사 칸타 TNS코리아는 중국의 소득 상위 70%인 20∼39세 여성 4천여명의 코스메틱 라이프를 연구 조사한 2017 '중국향' 화장품 인사이트 보고서의 주요 결과를 5일 발표했다.사진은 중국 여성들의 화장 단계 인포그래픽. [칸타 TNS제공=연합뉴스]

중국의 도시별 화장품 사용 행태도 주목해야 할 만큼 달랐다.

1년에 약 165만 원을 화장품 구입비로 지출하는 주요 대도시 여성들은 풍부한 화장품 사용 경험을 바탕으로 브랜드별 히트 아이템을 선별해서 사용하는 경향이 뚜렷했다.

반면 그다음으로 큰 도시 여성은 주요 대도시 도시 여성과 엇비슷한 연 161만 원의 화장품 구입비를 씀에도 이들만큼 다양한 화장품 브랜드와 아이템을 사용하지는 않는 것으로 드러났다.

화장품 구입에 연간 140만 원을 쓰는 중소 도시 여성들은 한 브랜드의 제품 라인 사용을 선호하고 적극적인 정보 탐색보다는 전문가의 뷰티 팁에 의존하는 성향을 보였다.

가장 선호하는 화장품 원산지를 묻는 말에는 응답자 43%가 한국을 꼽았다. 유럽이 22%로 뒤따랐다.

조사에 응한 약 90%의 응답자가 '향후 한국 화장품을 살 의향이 있다'고 답했고, 특히 한국 방문 경험이 있는 소비자들은 약 70%가 '한국 화장품 구입 의향이 매우 많다'고 밝혔다.

중국 여성 소비자들은 앞으로 구입하고 싶은 한국 화장품 브랜드로 라네즈(38.4%), 이니스프리(35.3%), 설화수(32.4%), 더페이스샵(27.4%), 마몽드(21.6%)를 꼽았다.

윤혜진 칸타TNS코리아 상무는 "중국 소비자의 한국 화장품 선호도는 계속 증가하고 있지만, 중국 로컬 브랜드의 도전은 매우 위협적"이라며 "한국 화장품 기업들은 중국 화장품 소비자의 특성과 도시 및 권역 별로 다르게 진화한 차이를 명확히 이해하고 예측하는 전략적 성장을 추구해야 한다"고 강조했다.

kamja@yna.co.kr

<저작권자(c) 연합뉴스, 무단 전재-재배포 금지> 2017/04/05 14:22 송고

광고
댓글쓰기
배너
광고
AD(광고)
광고
많이 본 뉴스
많이 본 뉴스
종합
정치
산업/경제
사회
전국
스포츠
연예ㆍ문화
세계
더보기
AD(광고)
광고