본문 바로가기 검색 바로가기 메뉴 바로가기
배너
배너

[실시간뉴스]

최종업데이트YYYY-mm-dd hh:mm:ss
검색

유일호 "경제에 힘 불어넣을 평창올림픽 붐 조성해야"

평창동계올림픽조직위 방문…"일자리 창출·관광산업 활성화 기대"

(평창=연합뉴스) 이대희 기자 = 유일호 부총리 겸 기획재정부 장관은 5일 "일자리 창출과 관광 산업 활성화로 국가 경제에 새로운 힘을 불어넣을 올림픽 붐을 조성해야 한다"고 말했다.

유 부총리는 이날 강원 평창동계올림픽 조직위원회 등을 방문해 이렇게 말했다.

유 부총리는 내년 2월 9일부터 17일간 열리는 평창동계올림픽 준비 상황을 현장 점검했다. 개·폐회식이 열리는 올림픽 플라자 건설현장, 봅슬레이 등 썰매 경기가 열리는 슬라이딩 센터, 종합운영센터(MOC) 등을 둘러봤다.

유 부총리는 이어 이희범 조직위원장 등 조직위와 민간기업, 강원도 관계자 등과 간담회를 열어 애로사항을 논의했다.

유 부총리는 "올림픽의 성공적인 개최를 위해 경기장, 선수촌, 광역 KTX 등 대회 인프라 공사를 차질 없이 마무리해달라"며 "최첨단 기술을 적용한 ICT 올림픽, 한국의 문화예술이 담긴 문화올림픽이 되도록 해달라"고 관계자들에게 당부했다.

그는 운영역량 확보를 위해 이달 진행되는 26개 테스트 이벤트를 대회운영 노하우 습득과 문제 보완 기회로 활용하고, 산악지대에 있는 경기장에 대한 제설·방한·수송대책 등을 자세히 마련해야 한다고 지적했다.

이어 "올림픽 붐을 조성하기 위해 국내외 홍보를 체계적으로 확대해야 한다"며 "국내뿐만 아니라 해외에서도 올림픽 붐이 확산하도록 노력해 달라"고 강조했다.

유 부총리는 "동계올림픽은 새로운 일자리 창출과 관광산업 활성화를 통해 국가 경제에 새로운 힘을 불어넣을 계기가 될 것"이라며 "올림픽 과정에서 서비스 확산과 자원봉사 활성화로 사회적 자본이 축적되기를 바란다"고 기대했다.

경제부총리, 국무회의 참석
경제부총리, 국무회의 참석(서울=연합뉴스) 백승렬 기자 = 유일호 경제부총리가 4일 정부 서울청사에서 열린 국무회의에 참석하고 있다. 2017.4.4
srbaek@yna.co.kr

2vs2@yna.co.kr

<저작권자(c) 연합뉴스, 무단 전재-재배포 금지> 2017/04/05 15:30 송고

광고
댓글쓰기
배너
광고
AD(광고)
광고
많이 본 뉴스
많이 본 뉴스
종합
정치
산업/경제
사회
전국
스포츠
연예ㆍ문화
세계
더보기
AD(광고)
광고